SK텔레콤, ‘관광 분야 자원순환 모델 구축 청정 우도 프로젝트 업무협약’ 체결

SKT-행복커넥트-제주도-제주관광공사-우도면주민자치위원회 참여

뉴스 제공SK텔레콤 (코스피 017670)
2022-08-18 11:07
SK텔레콤이 제주도 우도에 도입한 다회용 컵 순환시스템
SK텔레콤이 제주도 우도에 도입한 다회용 컵 순환시스템
서울--(뉴스와이어) 2022년 08월 18일 --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유영상)은 제주특별자치도, 제주관광공사, 우도면 주민자치위원회, 행복커넥트와 함께 ‘관광 분야 자원순환 모델 구축 청정 우도 프로젝트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체결식에는 제주특별자치도 오영훈 지사와 제주관광공사 고은숙 사장, 우도면 고흥범 주민자치위원장, SKT 이준호 ESG 추진 부사장, 행복커넥트 박대호 상임이사 등이 참석했다.

이번 ‘청정 우도 프로젝트’는 천혜의 청정지역인 우도에서 발생하고 있는 플라스틱 폐기물을 줄이고 재활용을 활성화하기 위한 것이다.

SKT는 ‘일회용 플라스틱 없는 청정 우도’를 만들기 위해 다회용 컵 순환시스템을 도입한다.

다회용 컵 순환시스템은 고객이 카페에서 커피 등 음료를 마실 때 다회용 컵 보증금(1000원)을 지불하고, 무인 반납기를 통해 컵을 반납하면 보증금을 환불받는 방식이다. 반납된 다회용 컵은 전문 세척장에서 7단계 안심 세척 공정을 통해 카페에 재공급된다.

관광객들은 ‘우도’에 있는 9개 카페에서 다회용 컵을 이용할 수 있으며, 참여 카페는 지속해서 확대될 전망이다. 또 반납 및 수거를 위한 무인 반납기는 카페와 식당 그리고 우도 항구 대합실 등에 총 11대가 설치된다. 제주도에서는 2023년까지 세척장도 우도 내에 설립한다는 계획이다.

제주 우도를 찾는 관광객은 연간 150만 명으로, 관광객들이 우도 내 180여 개 카페와 식당에서 사용하는 일회용 플라스틱 컵은 약 630만 개에 달하는 것으로 추정된다.

이 밖에도 SKT와 업무협약 파트너들은 우도에 페트병 자원순환 시스템을 구축하고 △관광객의 실천을 유도하기 위한 해양생태계 보호 및 생물다양성 보존 디지털 서약 △온오프라인 홍보 및 이벤트 △친환경 체류형 관광 프로그램, 관광 분야 폐기물 발생 실태조사 등 다양한 활동을 전개해 나갈 예정이다.

이준호 SK텔레콤 ESG 추진 담당은 “AI 서비스 컴퍼니인 SKT는 다회용 컵 순환 시스템을 통해 실효성 있는 일회용 플라스틱 절감 성과를 제시하겠다는 목표”라며 “이를 기반으로 우도의 자원순환 모델이 다른 지역으로도 확산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웹사이트: http://www.sktelecom.com

연락처

SK텔레콤
PR실 전략PR팀
박지웅 매니저
02-6100-3832
이메일 보내기

이 보도자료는 제공자가 작성해 발표한 뉴스입니다. 미디어는 이 자료를 보도에 활용할 수 있습니다. 뉴스와이어는 편집 가이드라인에 따라 제공자의 신뢰성과 투명성을 확인하고 내용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보도자료에 문제가 있으면 뉴스와이어에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뉴스 제공SK텔레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