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레이크앤컴퍼니, 50억원 프리 시리즈A 투자 유치

2022-08-19 09:00
브레이크앤컴퍼니 로고
브레이크앤컴퍼니 로고
서울--(뉴스와이어) 2022년 08월 19일 -- 트레이딩 카드 서비스 플랫폼 ‘브레이크’의 운영사 브레이크앤컴퍼니가 50억원의 프리(pre) 시리즈A 투자를 유치했다. 아시아 태평양 시장 내 성장성을 높이 평가받아 유치된 이번 투자는 제트벤처캐피탈(ZVC) 주도 아래 진행됐다.

ZVC는 네이버(라인)와 소프트뱅크(야후재팬)의 합작사인 Z홀딩스의 기업 주도형 벤처 캐피털(CVC)이며, Z홀딩스는 글로벌 모바일 플랫폼 라인과 야후재팬 등을 자회사로 두고 있다. 이 밖에 시드 투자한 KB인베스트먼트, 스트롱벤처스, 시그나이트파트너스도 모두 후속 투자를 진행했다.

아시아 최초의 트레이딩 카드 그레이딩 서비스 brg (break grading)를 운영하는 브레이크앤컴퍼니는 이번 프리 시리즈A 투자로 총 투자 유치액 70억원을 달성했다. 브레이크앤컴퍼니는 투자금을 △기존 서비스 고도화 △인재 영입 △시장 확장 △신규 서비스 개발 등에 활용하고, 이용자들이 손쉽게 트레이딩 카드를 거래하고 관련 정보들을 수집·교환할 수 있는 플랫폼 서비스 ‘브레이크(break)’를 출시할 예정이다.

이뿐만 아니라 트레이딩 카드와 관련된 모든 서비스를 일괄 지원하는 공간인 BAC (brg authentication center)를 설립, 각 지역의 트레이딩 카드 허브로 발돋움하고자 한다.

brg는 트레이딩 카드의 품질과 상태를 검증하는 서비스로, 분광 이미지 비교 감식기(VSC)를 활용해 카드 품질·상태를 검증한 뒤 등급을 측정한다. 이후 등급이 기재된 라벨과 함께 카드를 특수 제작한 플라스틱 케이스에 봉인해 고객에게 제공한다. brg 론칭 뒤 약 10개월 만에 6만장이 넘는 트레이딩 카드가 brg로 그레이딩됐다.

브레이크앤컴퍼니 정용석 대표는 “brg 및 브레이크앤컴퍼니에 보내주신 고객 지지에 깊이 감사드린다. 컬렉터층의 니즈와 brg에 대한 신뢰를 느낄 수 있었다”며 “정교한 그레이딩 서비스를 운영하면서 브레이크 플랫폼을 통해 컬렉터와 업계 관계자가 모두 애용할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하고, 트레이딩 카드 문화 발전에 이바지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이번 투자를 리드한 ZVC 한유식 이사는 “예로부터 MZ 세대에 이르기까지 수집 관련 시장은 줄곧 주목받아 왔으며, 트레이딩 카드도 이에 부합하는 영역이다. 브레이크앤컴퍼니가 고도의 전문성으로 아시아 태평양 시장을 대표하는 트레이딩 카드 서비스 올인원 플랫폼으로 성장할 것이라 기대한다”며 “앞으로 네이버-라인, 소프트뱅크-야후재팬 등 ZVC와의 에코 시스템과 함께 사업 확장 및 다양한 방법으로 이용자에게 더욱 큰 편익을 제공할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한편 brg는 대만·홍콩·일본 등 해외 트레이딩 카드 컬렉터들 사이에서 주목받고 있으며, 브레이크앤컴퍼니는 올 3월 대만 인기 프로야구팀 라쿠텐 몽키스와 마케팅 협약을 체결하는 등 적극적으로 해외 시장을 개척하고 있다. 브레이크앤컴퍼니는 아시아 각 국가의 컬렉터가 편리하게 brg를 신청할 수 있도록 프로세스를 안착시키고 있다.

브레이크앤컴퍼니 개요

브레이크앤컴퍼니는 트레이딩 카드 관련 서비스를 제공하는 업체다.

웹사이트: https://break.co.kr

연락처

브레이크앤컴퍼니
R&D팀
김준업 팀장
070-7701-7766
이메일 보내기

이 보도자료는 제공자가 작성해 발표한 뉴스입니다. 미디어는 이 자료를 보도에 활용할 수 있습니다. 뉴스와이어는 편집 가이드라인에 따라 제공자의 신뢰성과 투명성을 확인하고 내용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보도자료에 문제가 있으면 뉴스와이어에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뉴스 제공브레이크앤컴퍼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