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코엠시스-신한제6호스팩 합병 추진, IT 인프라 소프트웨어 선도 기업 도약 목표

자체 개발 솔루션 비중 확대로 수익성 개선, 2021년 기준 영업 이익률 14.2% 달성
연계 솔루션 5년 이상 장기 고객 약 75%, 안정적 사업 기반 확보
사용자 수 기준 국내 최대 규모인 클라우드 저장소, 행정안전부 ‘G-드라이브’ 개발
정부 주도로 클라우드 저장소 솔루션 시장 개화 전망, 시장 수혜 기대

2022-08-18 17:21
  • 모코엠시스 기자 간담회에서 조천희 대표이사가 발언하고 있다

    모코엠시스 기자 간담회에서 조천희 대표이사가 발언하고 있다

서울--(뉴스와이어) 2022년 08월 18일 -- IT 인프라 소프트웨어 전문 기업 모코엠시스(각자대표 고재현, 조천희)가 신한제6호스팩(333050)과의 합병 상장을 앞두고 18일 기자 간담회를 열어 앞으로 성장 전략을 밝혔다.

모코엠시스 고재현, 조천희 대표이사는 “경제 및 사회 전반에서 데이터 기술이 도입되는 데이터 산업 시대가 본격적으로 도래하는 동시에 마이데이터, 인공지능, 빅데이터, 클라우드 등 디지털 연결의 역할이 확대되고 있다. 코스닥 상장을 기반으로 차세대 기술 개발 및 고도화에 박차를 가해, IT 인프라 소프트웨어 선도 기업으로 성장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모코엠시스는 기업 내·외부의 애플리케이션, 시스템, 데이터베이스 등을 동기화 및 통합하는 연계 솔루션, 정보 자산의 유출 방지를 위해 업무 자료를 중앙에 통합하고 저장해 공유와 협업을 가능하게 하는 보안 솔루션, 애플리케이션에 대한 클라우드 모니터링을 지원하는 APM (Application Performance Management) 솔루션 등 3개 사업 분야를 영위하고 있다.

현재 국내 주요 공공기관과 금융업, 제조업 등 다양한 산업군에 분포된 200여개 이상의 우량 고객들과 장기적 거래 관계를 유지하며 안정적 사업 기반을 구축하고 있다.

또 자체 개발 솔루션 판매 비중을 확대하며 수익성을 향상시키고 있다. 그 결과 2019년 전체 매출에서 28.2% 비중을 차지하던 자체 개발 솔루션 매출은 지난해 38.0%까지 늘었다. 수익성 개선에 따라 영업 이익과 영업 이익률 모두 꾸준히 증가하는 추세다. 2021년 모코엠시스의 영업이익과 영업 이익률은 각각 37억3700만원, 14.2%였다. 두 수치 모두 2019년 대비 5배 이상 성장한 것이다.

모코엠시스의 올해 반기 실적은 매출액 111억6700만원, 영업 이익 14억800만원, 당기 순이익 10억7600만원이다. 모코엠시스는 올 상반기 기준 총 134억6300만원의 수주 잔고를 확보하고 있다. 하반기에 매출이 더 많아지는 계절성이 있는 만큼 올해 실적이 기대되는 상황이다.

◇연계 솔루션, 5년 이상 장기 고객 약 75%… 안정적 사업 기반 확보

연계 솔루션은 기업 내·외부에 독립적으로 구축돼 운영되고 있는 다양한 애플리케이션, 서비스, 시스템, 채널, 데이터베이스 등을 효율적으로 연계·통합하는 서비스다. 모코엠시스는 다각화한 포트폴리오를 기반으로 사업 종류와 통합 범위에 따라 최적화한 연계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현재 모코엠시스의 연계 솔루션 고객은 총 123개(2021년 말 기준)로, 이 가운데 계약 기간이 5년 이상인 장기 고객이 약 75%의 비중을 차지하고 있다. 이처럼 높은 장기 고객 비율은 기업별 IT 환경에 맞춘 솔루션 구축이 가능한 모코엠시스의 뛰어난 기술력과 다른 솔루션 업체로 변경 시 발생하는 높은 교체 비용에 따른 록인(Lock-in) 효과의 결과다. 따라서 연계 솔루션 사업은 한 번 솔루션이 구축된 뒤에는 경쟁 업체가 진입하기 어렵고, 구축 이후에는 유지 보수 계약을 통해 장기적 고객 관계 지속이 가능한 안정적 사업 구조를 가진다.

회사는 최근 오픈 API (Application Programming Interface) 솔루션까지 사업 범위를 확장하고 있다. 오픈 API는 데이터나 서비스를 외부에서 쉽게 접근해 활용할 수 있도록 제공하는 공개 응용 프로그램이다. 2018년부터 연계 솔루션의 주요 시장으로 부상한 금융권의 마이데이터 사업, 핀테크 사업 등에 대해 오픈 API가 표준 방식으로 자리 잡는 분위기이며 올해부터는 교통, 환경, 의료 등의 분야까지 마이데이터 사업이 본격화할 것으로 전망된다. 모코엠시스는 이런 시장 상황에 따라 연계 솔루션의 차세대 기술로 오픈 API 솔루션을 개발해 시장을 넓혀 나갈 계획이다.

◇사용자 기준 국내 최대 규모, 이용자 10만명의 행정안전부 ‘G-드라이브’ 개발

모코엠시스의 보안 솔루션 사업 분야는 문서를 중앙에 통합 및 저장해 자료의 외부 유출 방지에 특화한 ‘문서 중앙화 솔루션’과 문서 자료의 활용·공유·협업에 특화한 ‘클라우드 저장소 솔루션’ 두 가지로 나뉜다.

보안 솔루션을 정부 기관에 납품하기 위해서는 GS인증과 국정원 암호 모듈 검증 획득이 필수다. 모코엠시스는 자체 개발한 보안 솔루션에 대한 국정원 암호 모듈 검증(KCMVP, Korea Cryptographic Module Validation Program) 인증을 획득한 국내 유일 업체로, 차별화한 기술력을 확보하고 시장 우위를 점하고 있다.

특히 모코엠시스는 2017년 행정안전부 중앙부처 공무원 10만명을 위한 클라우드 저장소 ‘G-드라이브’를 구축해 공급한 바 있다. 이는 사용자 수 기준으로 현재까지 국내 최대 규모의 클라우드 저장소다. 회사는 이를 기반으로 제품 안정성과 성능을 인정받아 국세청, 한국석유공사, 한국가스공사 등 사용자 규모 최소 3000명 이상의 대규모 사업들을 수주해 왔다.

정부 주도에 따른 클라우드 저장소 솔루션 시장의 고성장도 전망된다. 새 정부는 각 정부 부처 데이터 통합의 필요성과 중요성을 강조하며 ‘디지털플랫폼정부’ 구축에 대한 강력한 의지를 피력하고 있다. 이에 따라 회사는 앞으로 클라우드 저장소 기반의 디지털플랫폼 시장이 공공 중심에서 민간 업체까지 확대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아울러 최근 코로나 등 외부 요인 영향으로 언택트 업무 환경 및 재택근무 시스템 구축에 대한 수요가 증가하고 있어 보안 솔루션 사업의 추가 성장도 기대되는 상황이다.

더 나아가 모코엠시스는 보안 솔루션 사업이 앞으로 인공지능을 접목한 지능형 문서 관리 시스템으로 발전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이에 차세대 기술로 문서 중앙화에 특화한 본문 검색 기능과 인공지능을 활용한 콘텐츠 관리 기능을 개발하고 있다. 이 가운데 문서 중앙화에 특화한 본문 검색 기능은 빠르면 올해부터 판매가 가능할 것으로 전망된다.

모코엠시스의 발행 주식 수는 8만주(액면가 5000원), 신한제6호스팩의 발행 주식 수는 501만주(액면가 100원)로, 스팩 존속 방식 합병 절차에 따라 모코엠시스 보통주 1주당 신한제6호스팩 보통주 219.3941817주를 교부할 예정이다. 합병 절차가 완료된 뒤 합병 법인의 발행 주식 총수는 2256만1534주가 된다.

합병 승인을 위한 주주총회는 8월 26일이며, 합병 기일은 9월 30일, 합병 신주 상장 예정일은 10월 19일로 예정돼 있다. 모코엠시스는 이번 스팩 합병으로 유입되는 자금 가운데 67억5000만원을 오픈 API 솔루션과 보안 솔루션 연구 개발에 사용할 예정이다.

모코엠시스 개요

모코엠시스는 향상된 질의 정보 서비스 창출을 위한 솔루션을 제시해 온 IT 기업이다. 현재에도 IT 환경 변화에 따른 고객 요구에 대응하기 위한 꾸준한 자체 개발·연구 활동으로 최고의 기술력을 제공하기 위해 모든 임직원이 노력하고 있다. 국내 유수의 금융, 공공, 제조 기관들과 프로젝트도 성공적으로 수행하고 있다. 또 최근 이슈되는 보안 체계 강화 등을 위해 회사 기업용 보안 솔루션 등을 통한 고객의 정보 유출 방지 및 문서 중앙화 체계 지원 등의 프로젝트도 수행하는 등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mocomsys.com

언론 연락처

모코엠시스 홍보대행
서울IR
김민지 과장
02-783-0621
이메일 보내기

이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이 작성한 것입니다. 미디어는 이 자료를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