판교 창업존 입주 기업 OZO, 드론 기반 화재 감지 솔루션 ‘파이록스’ 출시 예고

OZO, 재난·산불·인명 감지 및 실시간 모니터링 AI 시스템 ‘파이록스(PyroX)’ 출시 임박

2년간 국내·해외 지형에 적합한 산불 및 영상 데이터 수집 및 구축 완료

2022-08-22 10:30
성남--(뉴스와이어) 2022년 08월 22일 -- 중소벤처기업부가 설립하고, 창업진흥원·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가 운영하는 판교 창업존의 입주 기업인 인공지능(AI) 스타트업 OZO(대표 설윤호)가 드론과 AI를 활용한 화재 조기 감지 솔루션 ‘파이록스(PyroX)’를 선보인다.

현재 파이록스 베타 버전에는 2년간 자체 수집한 데이터가 반영돼 있다. 독자적인 인공지능 개발 기술력을 바탕으로 국내외 존재하는 방대한 양의 산불·지형·인명 데이터를 학습했으며, 이를 통해 다른 솔루션 대비 독보적 수준의 인식률을 자랑한다.

파이록스는 드론의 기동성을 적극적으로 활용, 사람이 가기 힘든 산불 사각지대에 화재가 생기는 것을 막을 수 있다. 또 모니터링 서비스에 접속 가능한 PC만 있다면 언제 어디서든 바로 사용이 가능한 서비스형 소프트웨어(SaaS) 서비스를 통해 별도 개발 없이 즉시 사용할 수 있다.

OZO 설윤호 대표는 “한국처럼 산림·해안·도심 등 다양한 환경이 밀집된 국가의 경우, 각각의 환경에 따른 맞춤형 데이터 분석 및 솔루션이 더 필요하다”는 분석과 함께 “다양한 환경의 드론 영상·센서 데이터 수집과 인공지능 기술 개발을 통해 업계 최고의 맞춤형 재난 방재 드론 AI 서비스를 앞으로 선보일 예정”이라고 말했다.

인공지능 스타트업 OZO는 자체 모듈 개발을 통해 드론 기능 개선을 준비하고 있다. 이번 개발이 완료되면 화재 조기 감지를 중심으로 각종 재난, 인명 감지 등 더 다양한 분야에서 드론 기반 화재 감지 솔루션 파이록스가 활용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 개요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는 중소벤처기업부와 경기도, KT가 협업해 지역 창업 생태계 조성과 스타트업 기술을 대·중견기업에 사업화하는 오픈 이노베이션, 펀드 조성 및 투자를 위한 역할을 수행한다. 인공지능(AI), 정보통신기술(ICT), 5G 등 특화 산업 분야의 스타트업 및 벤처기업과 중소·중견 기업 육성을 진행한다.

웹사이트: http://ccei.creativekorea.or.kr/gyeonggi

연락처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
장성윤 팀장
031-8016-1102
이메일 보내기

이 보도자료는 제공자가 작성해 발표한 뉴스입니다. 미디어는 이 자료를 보도에 활용할 수 있습니다. 뉴스와이어는 편집 가이드라인에 따라 제공자의 신뢰성과 투명성을 확인하고 내용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보도자료에 문제가 있으면 뉴스와이어에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뉴스 제공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