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영사, 우주강국 대한민국 국가 안보 역량 구축의 중요성 ‘우주 전장시대 해양 우주력’ 출간

우주시대 맞춤 해군력과 군사작전, 그 방향성에 대한 해군·공군 현역 장교들의 논의

뉴스 제공박영사
2022-08-22 09:00
우주 전장시대 해양 우주력, 출판사 박영사, 정가 2만9000원
우주 전장시대 해양 우주력, 출판사 박영사, 정가 2만9000원
서울--(뉴스와이어) 2022년 08월 22일 -- 출판사 박영사는 우주시대 맞춤 해군력과 군사작전, 그 방향성에 대한 해군·공군 현역 장교들의 논의를 담은 ‘우주 전장시대 해양 우주력’(배학영, 임경한, 엄정식, 조태환 지음)을 출간했다. 이 책은 해양 기반의 우주 전력 확보에 대한 대한민국의 고민과 실천을 담았다.

2022년 6월 우리나라는 독자적으로 개발한 발사체 ‘누리호’ 발사에 성공하면서 단숨에 세계 7대 우주강국 반열에 올랐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여기에서 더 나아가 해양 기반의 우주 전력 확보에 대한 고민과 실천을 시작해야 한다. 미국, 러시아, 중국, 프랑스 등 우주 선진국들은 지상 기반의 우주 플랫폼뿐만 아니라 해양 우주감시선, 해양 기반 우주발사체 등 해양 기반의 우주 플랫폼도 다수 보유하고 있으며 상업적 영역을 넘어 군사적으로도 유용하게 활용하고 있다.

탐사, 자원, 도전 등을 상징하는 측면에서 우주와 바다는 비슷하다. 그렇기에 우주 전장시대에 걸맞은 해양에서의 우주력 발전은 매우 중요한 과제이다. 우리의 발전된 해양력을 바탕으로 국가 우주력 발전을 견인하고, 우주 전장시대에 필요한 국가적 안보 역량을 구축할 수 있어야 한다.

삼면이 바다로 둘러싸인 한반도의 지정학적 위치를 고려해 볼 때 해양 우주력은 더 이상 선택이 아닌 필수적 사항이며, 군사적으로도 매우 중요한 전략적 요소라고 할 수 있다. 해양은 예로부터 다양한 지리적 영역을 연결하는 통로의 역할을 해왔다. 과학기술의 진화로 우주 전장시대를 맞이한 환경적 변화에 따라 육상 간 지리적 영역을 넘어 우주로 가는 통로로서 해양에 대한 새로운 가치를 부여할 때다.

이번 출간한 ‘우주 전장시대 해양 우주력’은 국방대학교(배학영), 해군사관학교(임경한), 공군사관학교(엄정식), 국방부(조태환)에서 해군과 공군 현역 장교로 근무하는 저자들이 의기투합해 연구한 결과물로, 우주시대에 해군력과 군사작전이 어떤 방향으로 어떻게 발전해야 하는지에 대한 고민을 풀어냈다. 우주 영역에 대한 군사적, 전략적 의미를 찾고 해양 기반 우주작전의 특징과 발전 방향을 논했다. 또한 미국, 러시아, 중국, 일본의 우주 정책 및 전략을 탐색하는 과정을 담아냈다.

마지막으로 저자들은 “그동안 상대적으로 관심이 적었던 해양 우주력 발전에 관한 논의가 이 책을 계기로 활발하게 진행되기를 바란다”는 소회를 밝혔다.

박영사 개요

박영사는 법학, 경영학, 교육학, 심리학 등 다양한 분야의 대학 교재 및 전문 학술 서적을 출판하고 있다. 그뿐만 아니라 학술 분야를 넘어 인문학, 스포츠학, 반려동물 등 새로운 분야의 도서를 출판하면서 분야의 폭을 넓혀가고 있다. 자회사로 피와이메이트가 있으며 최근 이러닝 사업에 진출해 ‘PY러닝메이트’ 브랜드를 론칭했다.

웹사이트: http://www.pybook.co.kr

연락처

박영사
콘텐츠R&D팀
김락인 대리
02-6416-8010
이메일 보내기

이 보도자료는 제공자가 작성해 발표한 뉴스입니다. 미디어는 이 자료를 보도에 활용할 수 있습니다. 뉴스와이어는 편집 가이드라인에 따라 제공자의 신뢰성과 투명성을 확인하고 내용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보도자료에 문제가 있으면 뉴스와이어에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뉴스 제공박영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