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투자, 전체 리테일 채권 판매금액 전년 대비 2배 이상 급증 10조원 돌파

뉴스 제공
신한금융투자
2022-08-29 11:43
서울--(뉴스와이어)--신한금융투자(대표이사 이영창·김상태)는 2022년 8월 기준 전체 리테일 채권 판매 금액이 전년 대비 약 160% 이상 증가하며, 국내 증권사 중 가장 큰 폭의 증가세를 나타냈다고 29일 밝혔다.

신한금융투자는 7월부터 본격적으로 판매하기 시작한 카드채, 캐피탈채와 같은 금융채를 중심으로 한 원화 채권 판매금액이 2달 만에 6000억원을 돌파하는 등 리테일 고객의 자금이 채권 투자로 유입되고 있으며, 두 달간 온오프라인을 통해 판매된 6000억원 중 개인 투자자들의 비중은 80%에 이른다고 설명했다. 그뿐만 아니라 단기 금리형 상품인 단기사채 역시 연초부터 꾸준히 증가하며, 누적 9조원의 판매를 기록하며 지난해보다 2.5배 증가했다.

신한금융투자는 변동성이 커진 투자 환경 속에서 만기까지 보유 시에 확정 이자를 수취할 수 있는 AA 등급의 우량 회사채가 금리 상승으로 인해 이자 매력도가 높아졌다고 판단했다. 이에 따라 만기가 2년 이하로 투자 기간이 짧고 AA 등급 이상의 금융채가 중점적으로 판매됐으며 KB국민카드 450억원, 현대카드 600억원, 현대캐피탈 200억원 등의 채권이 8월 초 일주일 만에 모두 완판됐다. 8월 중순 기준 전체 리테일 채권 판매금액은 10조원을 돌파했다.

또한 모바일 앱인 ‘신한 알파’를 통해 일반 장외채권뿐 아니라 조건부자본증권, 단기사채, 미국 국채, 브라질 국채를 아우르는 다양한 채권 상품을 판매해 개인 투자자들의 투자 편의성을 높인 점도 판매량 증가에 일조한 것으로 나타났다. 신한 알파 앱을 통해 고객은 디지털 전담 PB와 관련 상품을 상담받을 수 있고, 직접 채권 투자 시뮬레이션을 활용해 투자 시에 받게 되는 이자 금액과 투자 수익률을 조회할 수 있다.

신한금융투자 김기동 FICC 영업본부장은 “10월 1일부로 신한투자증권으로 사명 변경을 선포함과 동시에 모든 것을 새롭게 시작하자는 RE:BOOT의 하나인 본격적인 종합자산관리 영업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며 “다른 금융상품에 비해 변동성이 적고 금리 상승으로 이자 수취 매력도가 높아진 채권이 고객들의 주요한 재테크 수단으로 떠오르고 있다”고 말했다.

웹사이트: http://www.shinhaninvest.com

연락처

신한금융투자
홍보실
김재우 과장
02-3772-3833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제공자가 작성해 뉴스와이어 서비스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와이어는 제공기관의 투명성을 확인하고 뉴스 내용의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원은 이 회사와 관심 분야의 보도자료를 메일과 RSS로 무료 구독할 수 있습니다. 구독하기>

뉴스 제공신한금융투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