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피코리아, 크로스보더 이커머스 플랫폼 최초로 GS25 반값택배 서비스 도입

쇼피코리아, GS네트웍스와 손잡고 GS25 반값택배 서비스 연동… 셀러들의 국내 물류비 부담 줄이고 편의성 높이기 나서

거리, 무게 관계없이 택배 한 건당 2000원… 규격 내로 여러 주문 건 한 박스에 발송 가능해 물류비 추가 절감 가능

뉴스 제공쇼피코리아
2022-09-15 10:50
서울--(뉴스와이어) 2022년 09월 15일 -- 동남아와 대만 최대의 이커머스 플랫폼 쇼피코리아(지사장 권윤아, Shopee)가 크로스보더 이커머스 플랫폼 최초로 GS25 반값택배 서비스를 도입했다고 15일 밝혔다.

쇼피코리아는 셀러들의 국내 물류비 부담을 덜고 편의를 높이고자 GS네트웍스와 협업해 반값택배 서비스를 정식으로 연동했다. GS25 반값택배(이하 반값택배 서비스)는 GS25편의점의 자체 물류망을 활용해 국내 유일 연중무휴로 운영되는 택배 서비스다. 일반 택배보다 비용이 저렴하고, 전국에 위치한 인근 GS25 편의점에서 물품 접수가 가능해 접근성도 뛰어나다.

서비스 제공에 따라 쇼피 입점 셀러들은 할인된 요율로 쇼피코리아 김포 물류 센터에 상품을 출고할 수 있게 됐다. 쇼피코리아가 제공하는 프로그램을 통해 예약 번호(OTR)를 발급 받은 뒤 근처 GS25 편의점에 방문해 택배를 부치면 된다. 점포 내 택배 전용 키오스크에서 ‘쇼핑몰 거래’ 메뉴를 선택하고, 승인번호 칸에 예약 번호(OTR)를 입력해 카운터에서 접수를 마치면 거리나 무게에 따른 추가 비용 없이 한 건당 2000원에 택배를 발송할 수 있다.

반값택배 서비스로 발송할 수 있는 화물의 부피는 가로·세로·높이 합이 80㎝ 이내, 중량은 5kg 이하로 해당 규격을 초과하지 않는 선에서 한 박스에 여러 주문 건을 넣어 발송할 수 있어 물류비를 더욱 절약할 수 있다. 단 물품 값어치가 50만원을 초과하는 고가상품이나 식품류, 액체류, 서신·서류 등은 택배 접수가 불가하다.

반값택배 서비스로 발송한 택배는 쇼피코리아 예약 번호(OTR) 발급 사이트 또는 GS포스트박스 사이트를 통해 실시간 배송 추적이 가능하다.

쇼피코리아 권윤아 지사장은 “전국 곳곳에서 활동하고 있는 셀러들의 물류 편의성을 높이기 위해 GS25와 협력해 반값택배 서비스를 도입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물류뿐만 아니라 다양한 측면에서 셀러들에게 힘이 될 수 있는 지원책을 마련해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쇼피코리아 개요

2015년 싱가포르에 설립된 쇼피는 총 6억 인구를 보유한 동남아시아와 대만의 최대 이커머스 플랫폼이다. 지역별 사용자 특성에 최적화된 모바일 기반 서비스를 통해 단기간에 최대 이커머스 플랫폼으로 자리 잡았다. 현재 동남아 6개국과 대만, 브라질, 멕시코, 폴란드 10개국에서 쉽고, 안전하고, 즐거운 온라인 쇼핑 경험을 제공하고 있다. 쇼피는 디지털 엔터테인먼트, 이커머스, 핀테크 서비스를 제공하는 동남아 최대 규모의 인터넷 기업 시 그룹(Sea Group)의 자회사이다. 시 그룹은 2009년 창립 이래 급속 성장해 2017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 상장됐다. 쇼피코리아는 한국의 판매자들이 동남아 및 대만에 쉽게 진출할 수 있도록 마켓 오픈, 판매자 교육, 담당 매니저 배정, 통합 물류 서비스, 현지 마케팅 및 번역/CS 등 전반적인 수출 솔루션을 지원하고 있다. 자세한 내용은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웹사이트: http://www.shopee.kr

연락처

쇼피코리아
마케팅팀
박소연
010-6526-6722
이메일 보내기

이 보도자료는 제공자가 작성해 발표한 뉴스입니다. 미디어는 이 자료를 보도에 활용할 수 있습니다. 뉴스와이어는 편집 가이드라인에 따라 제공자의 신뢰성과 투명성을 확인하고 내용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보도자료에 문제가 있으면 뉴스와이어에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뉴스 제공쇼피코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