댄스위드비, 꿀벌 공부하며 지속 가능한 생태계 살피는 ‘댄비 학교 2기’ 시작

생태 학자 최재천 교수·그린 디자이너 윤호섭 교수·농부시장 마르쉐 이보은 대표 초청 강좌

댄비 학교, 꿀벌과 인류의 지속 가능한 삶을 고민하는 사람들이 모이는 커뮤니티

토종벌 농가 체험 프로그램, 멤버가 주도하는 환경 프로젝트 진행

뉴스 제공댄스위드비
2022-09-29 15:51
최재천 생태 학자의 강좌에 함께한 댄비 학교 1기
최재천 생태 학자의 강좌에 함께한 댄비 학교 1기
서울--(뉴스와이어) 2022년 09월 29일 -- 토종벌 복원 프로젝트를 진행 중인 스타트업 댄스위드비가 꿀벌을 공부하며, 지속 가능한 생태계를 살피는 ‘댄비 학교’ 2기를 운영한다고 29일 밝혔다.

‘댄비 학교’는 6월 시작된 프로젝트이자 커뮤니티로, 멸종 위기에 처한 꿀벌과 인류의 지속 가능한 삶을 고민하는 사람들이 모여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이들은 꿀벌과 환경, 지속 가능성을 주제로 강연을 듣고, 직접 프로젝트팀을 조직해 생태계를 위한 다양한 활동을 펼친다.

6월부터 7월까지 진행한 ‘댄비 학교 1기 지구의 새로운 비전 어스쉽’에 이어 10~11월에는 댄비 학교 2기를 시작한다.

댄비 학교 2기는 ‘우리들은 다른 이들이 필요합니다. 공존’이란 주제로 10월 14일부터 11월 9일까지 진행한다. 1기에 이어 강연자로 참여하는 생태 학자 최재천 교수를 시작으로, 그린 디자이너 윤호섭 교수, 농부 시장 마르쉐 이보은 대표, 댄스위드비 윤성영 대표의 강좌가 각각 이어진다.

댄비 학교 1기, 2기는 비덕살롱 최정은 대표와 연천의 토종벌 농가를 직접 찾는 ‘밀원지 가을 소풍’ 프로그램에도 참여할 수 있다.

댄비 학교는 커뮤니티 안에서 멤버들이 직접 팀을 결성해 프로젝트를 진행하는 구조를 지향한다. 2기에서는 △아이들을 위한 꿀벌 동화책을 만드는 ‘동화학교’ △블록체인을 활용해 제로웨이스트 커뮤니티를 만드는 ‘제로학교’ 등의 프로젝트가 멤버 주도로 이뤄질 예정이다.

댄스위드비 윤성영 대표는 “꿀벌을 살리는 유일한 방법은 연대라고 생각한다”며 “꿀벌과 인류의 공존 가능한 미래를 위해 많은 분의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오프라인 강좌는 인사동에 있는 복합문화 공간 KOTE와 성수동 헤이그라운드에서 진행한다. 온라인 실시간 생중계도 지원할 예정이다.

댄비 학교 2기의 모집은 10월 13일까지 진행하며, 이와 관련된 자세한 내용은 댄스위드비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댄스위드비 개요

댄스위드비는 꿀벌과 함께 춤을 추는 사람들인 ‘꿀벌 연대’를 조직해 각종 커뮤니티 사업을 진행 중이다. 토종꿀 판매를 통해 토종벌의 보호 가치를 홍보하면서 양봉 농가와 토종벌의 상생을 도모한다. 2020년 농림축산식품부, 서울대 푸드비즈랩과 협업해 토종꿀 상품화를 시작했으며, 2022년 2월 법인을 설립했다. 현재 경기, 강원, 충청 지방에 위치한 농가 15곳의 토종꿀을 판매하고 있다. 판매되는 제품은 모두 단백질 검사와 PCR 증폭 유전자 검사, 벌꿀 일반 검사를 거쳐 사양하지 않은 토종꿀임을 확인받는다. 미슐랭 가이드에 오른 서울 청담동 레스토랑 ‘권숙수’나 인사동 식당 ‘꽃, 밥에 피다’에서 토종꿀을 이용한 한정 메뉴를 내는 등 협업 프로젝트를 적극적으로 진행 중이다. 또한 밀원지(토종벌의 서식지) 체험 프로그램도 운영하고 있다.

관련링크
댄스위드비 댄비 학교 2기 안내 홈페이지: https://dancewithbees.com/commerce/products/CP:33V...
댄비 학교 1기 현장 스케치 동영상: https://www.youtube.com/watch?v=gvzHb_c5E0s&t=3s

웹사이트: https://dancewithbees.com/

연락처

댄스위드비
마케팅팀
김지현 매니저
010-9195-4587
이메일 보내기

이 보도자료는 제공자가 작성해 발표한 뉴스입니다. 미디어는 이 자료를 보도에 활용할 수 있습니다. 뉴스와이어는 편집 가이드라인에 따라 제공자의 신뢰성과 투명성을 확인하고 내용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보도자료에 문제가 있으면 뉴스와이어에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뉴스 제공댄스위드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