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메딕스, 지투지바이오·한국파마와 도네페질 주사제 공동 개발

1개월 장기 지속 알츠하이머 치매 치료제(GB-5001) 개발

뉴스 제공휴메딕스 (코스닥 200670)
2022-10-05 10:34
휴메딕스가 충북 오송 지투지바이오 본사에서 지투지바이오, 한국파마와 도네페질 주사제 공동 개발 및 라이선싱을 위한 계약을 체결했다. 왼쪽부터 김진환 휴메딕스 대표, 이희용 지투지바...
휴메딕스가 충북 오송 지투지바이오 본사에서 지투지바이오, 한국파마와 도네페질 주사제 공동 개발 및 라이선싱을 위한 계약을 체결했다. 왼쪽부터 김진환 휴메딕스 대표, 이희용 지투지바이오 대표, 박은희 한국파마 대표
성남--(뉴스와이어) 2022년 10월 05일 -- 휴메딕스가 장기 지속 알츠하이머 치매 치료제(GB-5001) 개발을 통해 장기 성장 모멘텀 확보에 나섰다.

휴메딕스(대표 김진환)는 10월 4일 충북 오송 지투지바이오 본사에서 지투지바이오(대표 이희용), 한국파마(대표 박은희)와 알츠하이머 치매 치료용 도네페질 주사제의 공동 개발 및 라이선싱을 위한 계약을 체결했다고 5일 밝혔다.

이번 계약을 통해 휴메딕스는 기존 도네페질 경구제를 주사용 개량 신약으로 개발해 신시장 창출에 나설 계획이다. 지투지바이오는 이노램프(InnoLAMP) 플랫폼 기술을 적용해 한 달간 체내에서 약효가 지속되는 도네페질 주사제의 제형 개발과 생산을 담당하고, 휴메딕스와 한국파마는 임상, 품목허가 및 판매 등을 진행한다.

휴메딕스와 한국파마는 지투지바이오의 기술료와 앞으로 제품 상업화 시 일정 비율의 로열티를 지급하고 국내 판권을 갖는다.

지투지바이오의 ‘이노램프’ 기술은 약효 물질을 생분해성 고분자를 이용, 균일한 미립구로 제조해 체내 투여 시 약효가 안정적으로 오래 지속되도록 하는 고유의 ‘약효 지속성 플랫폼’이다.

도네페질은 알츠하이머 치매 치료제 가운데 가장 많이 처방되는 성분이다. 기존 매일 복용하는 경구제의 경우 치매 환자가 약을 삼키기 곤란하거나 기억력 감소로 약을 제때 복용하기 어려운 반면, 이번 협력 제품은 1회 투여로 한 달간 약효가 일정하게 유지돼 복약 순응도를 개선할 수 있다. 또한 환자에게 약을 챙겨줘야 하는 보호자의 수고를 상당 부분 줄일 수 있다.

휴메딕스 김진환 대표는 “바이오 유망 신기술 업체 지투지바이오, 사업화 역량이 높은 한국파마와 긴밀한 협력을 통해 미래 경쟁력 있는 약효 지속성 주사제 분야를 선점하고 더 공고한 파트너십을 구축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지투지바이오 이희용 대표는 “우수한 사업화 역량을 갖춘 한국파마·휴메딕스에서 지투지바이오의 기술력을 인정받아 기쁘다. 이번 파트너십을 통해 성장 가능성이 큰 장기 지속형 주사제 제품을 꾸준히 개발해 전 세계 시장을 선도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국파마 박은희 대표는 “이번 공동 개발로 상호 간 역량이 시너지를 발휘해 개량 신약이 시장에 더 빠르게 나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웹사이트: http://humedix.com

연락처

휴온스 글로벌
커뮤니케이션실
이재길 대리
070-7492-5290
이메일 보내기

이 보도자료는 제공자가 작성해 발표한 뉴스입니다. 미디어는 이 자료를 보도에 활용할 수 있습니다. 뉴스와이어는 편집 가이드라인에 따라 제공자의 신뢰성과 투명성을 확인하고 내용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보도자료에 문제가 있으면 뉴스와이어에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뉴스 제공휴메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