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금융그룹, 일자리 창출과 환경보전을 위한 ‘ESG 더블 임팩트 매칭펀드’ 투자 진행

사회 혁신기업 및 에코 스타트업 발굴·육성, 일자리 창출과 ESG 확산에 기여

친환경·플랫폼·로봇·바이오 등 다양한 분야 혁신기업 7곳 선정, 총 20억원 지원

혁신기업의 사업경쟁력 강화, 일자리 창출 등 지속가능한 선순환 생태계 구축

뉴스 제공
하나금융그룹 코스피 086790
2022-10-13 11:20
서울--(뉴스와이어)--하나금융그룹(회장 함영주)은 사회 혁신기업 및 에코(ECO) 스타트업 지원을 위해 조성된 ‘ESG 더블 임팩트 매칭펀드’의 투자심의위원회를 열고 7곳의 혁신기업을 선정해 총 20억원 규모의 투자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ESG 더블 임팩트 매칭펀드’는 하나금융그룹이 △사회 불평등 △일자리 △지구온난화 등 사회문제 해결을 위해 실시 중인 ‘하나 파워 온 챌린지(Hana Power on Challenge)’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조성됐다.

조성된 펀드는 혁신 기술과 지속가능한 사업모델을 보유한 사회 혁신기업을 발굴·육성하고 안정적인 성장을 지원하는 데 투자됨으로써 일자리 창출과 환경보전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를 통해 하나금융그룹은 ESG경영 확산과 ‘함께 성장하며 행복을 나누는 금융’이라는 그룹의 미션을 적극 수행해 나갈 계획이다.

하나금융그룹은 한국사회투자와 함께 서류심사 및 현장실사를 거쳐, 7월과 10월 두 차례 개최된 투자심의위원회를 통해 △일자리 창출 능력 △성장성 △친환경 기술력 △사업역량 등의 항목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은 총 7개의 혁신기업을 선정했다.

선정된 기업들은 △그린패키지솔루션 △로쉬코리아 △리셋컴퍼니 △씨드앤 △씨티엔에스 △웍스메이트 △파라스타엔터테인먼트 등 친환경·플랫폼·로봇·바이오 등 다양한 분야의 혁신기업으로, 양질의 일자리 창출과 환경보전 등의 소셜임팩트(비즈니스를 통해 사회에 긍정적인 영향력을 전달)에 긍정적인 파급효과를 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하나금융그룹은 ‘ESG 더블 임팩트 매칭펀드’로 조성한 총 20억원을 이들 기업에 투자·지원키로 했다. 또한 선정 기업들을 기관투자자들에게 소개해 더 큰 규모의 후속 투자가 연계될 수 있도록 11월에는 데모데이(Demoday)도 개최할 예정이다.

하나금융그룹 담당자는 “이번 투자를 통해 사회 혁신기업들의 사업경쟁력과 지속가능성을 강화하고, 기업의 성장이 양질의 일자리 창출과 환경보전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선순환 생태계를 구축함으로써 금융의 사회적·환경적 책임 이행에 앞장서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하나금융그룹은 이밖에도 ‘하나 파워 온 챌린지’ 프로그램을 통해 혁신 기업의 인재 채용을 지원하는 ‘혁신기업 인턴십’, 전국 거점 대학과 연계해 지역 청년 창업가를 육성하는 ‘소셜벤처 유니버시티’, 4050 세대의 재취업을 지원하는 ‘新중년 재취업’ 등 일자리 창출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기 위한 다양한 ESG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hanafn.com

연락처

하나금융그룹
홍보부
박현민 차장
02-729-0117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제공자가 작성해 뉴스와이어 서비스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와이어는 제공기관의 투명성을 확인하고 뉴스 내용의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원은 이 회사와 관심 분야의 보도자료를 메일과 RSS로 무료 구독할 수 있습니다. 구독하기>

뉴스 제공하나금융그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