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 ‘올해의 지식재산경영기업’ 선정

친환경 에너지∙전력 산업 분야 기술력 및 특허 확보 공로

산학연과 적극적인 공동 연구 개발 및 특허 공유로 사회적 책임 노력

조현준 회장 “차별화된 기술로 국가 미래 산업의 성장 동력 확보에 기여할 것”

뉴스 제공효성 (코스피 004800)
2022-10-20 16:22
서울--(뉴스와이어) 2022년 10월 20일 -- 효성이 기술 개발 및 특허 확보로 국가지식재산과 산업 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올해의 지식재산경영기업’으로 선정됐다.

효성은 특허청·한국지식재산협회 주관으로 그랜드 하얏트 서울에서 20일 오전 개최된 ‘2022 지식재산경영기업상 시상식’에서 대상 격인 산업통상자원부장관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지식재산경영기업상’은 지식재산의 창출 및 활용, 지식재산 노하우의 공유·확산 등을 통해 국가지식재산 및 국가산업발전에 기여한 기업에게 수여되는 지식재산분야 국내 최고 권위의 상이다.

효성은 수소충전소, 에너지저장장치(Energy Storage System) 등 친환경 에너지·전력 산업 분야에서 국내 779건, 해외 605건의 특허를 권리화하며, 국가 미래 전력망 시스템과 친환경 전력 산업 구축에 크게 이바지했다는 점과 2011년부터 시행한 HuLab. (Hyosung-university Lab.) 프로그램을 통해 산학연과 적극적인 공동 연구 개발 및 특허 공유를 실시하면서 사회적 책임에 노력하고 있다는 점이 높게 평가되며, ‘올해의 지식재산경영기업’으로 선정됐다.

조현준 효성그룹 회장은 “차별화된 기술 개발 및 특허 확보로 친환경 에너지·전력 산업 분야에서도 국가 미래 산업의 성장 동력 확보에 기여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효성은 창업주부터 조현준 회장까지 이어진 기술 경영 철학에 따라 꾸준한 연구 개발 투자를 통해 자체 기술 확보에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1971년 국내 민간 기업 최초로 기술연구소를 설립한 효성은 자체 기술을 토대로 스판덱스, PET 타이어코드, 안전벨트용 원사 등의 분야에서 세계 시장 점유율 1위를 놓치지 않고 있다. 이와 함께 효성은 최근 수소 연료탱크 라이너 소재용 나일론, 바이오 스판덱스 ‘크레오라 바이오베이스드’, 초고강도 탄소섬유 ‘H3065’ 등을 개발하면서 관련 분야의 기술 개발을 선도하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hyosung.com

연락처

효성
홍보팀
뉴미디어팀
김선우 사원
02-707-7058
이메일 보내기

이 보도자료는 제공자가 작성해 발표한 뉴스입니다. 미디어는 이 자료를 보도에 활용할 수 있습니다. 뉴스와이어는 편집 가이드라인에 따라 제공자의 신뢰성과 투명성을 확인하고 내용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보도자료에 문제가 있으면 뉴스와이어에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뉴스 제공효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