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디포스트, 주력 사업의 두 자릿수 성장으로 3분기 매출 153억원… 전년 대비 15.8% 성장

메디포스트 3분기 누적 매출 455억 최대 매출 기록

카티스템 25.7% 증가하며 코로나 이전 성장세 회복

차세대 제품 연구 개발 및 세포유전자치료제 CDMO 사업 조기 진출로 지속 성장과 수익 창출 기반 구축

뉴스 제공메디포스트 (코스닥 078160)
2022-11-04 17:30
메디포스트는 3분기 153억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메디포스트는 3분기 153억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서울--(뉴스와이어) 2022년 11월 04일 -- 메디포스트(대표 오원일)는 인플레이션의 어려운 영업 환경이 지속되는 가운데 3분기 153억원의 매출을 기록했다고 4일 밝혔다. 이는 전년 동기 대비 15.8% 증가한 수치다. 3분기까지 누적 매출은 455억원으로 누적 최대 매출 실적을 이어갔다.

3분기 손익은 인플레이션에 의한 원가 상승 및 연구 개발비 증가와 해외M&A관련 지급 수수료 증가 등으로 전년 동기 대비 75.5% 증가한 44억원의 영업 손실을 기록했다. 하지만 전환사채 등의 평가이익 및 종속회사 지분법 평가 이익 등의 증가로 세전이익 및 순이익은 197억원과 181억원을 각각 기록해 흑자 전환했다.

전 사업부가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특히 주력 사업부의 실적이 큰 폭으로 증가했다. 국내 제대혈은행 점유율 1위 ‘셀트리’를 운영중인 제대혈 사업부는 출산율 급감의 어려운 환경에서도 다양한 제대혈 가치 알리기 활동을 통해 제대혈 보관의 필요성과 활용성에 대한 인식이 개선됐다. 특히 국내 유일의 멀티백 보관 서비스 또한 좋은 반응을 얻으며 전년 동기 대비 14.2%의 매출 성장을 기록했다.

무릎 골관절염 줄기세포치료제 카티스템도 휴가철 및 연휴 등으로 인해 수술 가능 일수가 감소했음에도 누적된 제품의 신뢰성을 바탕으로 전년 동기 대비 27.5% 성장하여 코로나 이전의 두 자릿수 성장률을 회복했다.

기존 사업 부문에서의 견고한 매출 성장을 바탕으로 신약 개발을 위한 연구 개발과 신규 사업에도 지속적으로 투자를 강화하고 있다. 주사형 골관절염 치료제 SMUP-IA-01은 10월 국내 임상 2상 환자 투약을 완료해 1년 간의 관찰 기간을 통해 안전성과 유효성을 평가할 계획이다. 신규 증설한 GMP 생산 시설 내 최신의 설비를 구비한 세포유전자치료제 CDMO 전용 클린룸 등을 구축하고, 세포유전자치료제 국내 CDMO사업으로 사업 다각화를 추진한다.

메디포스트 담당자는 “제대혈 은행과 카티스템 사업의 시장 지배력 확대를 통해 올해도 사상 최대 매출을 갱신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며 “현재의 성장에 안주하지 않고, 차세대 제품의 빠른 임상과 상업화를 추진하고, 세포유전자치료제 CDMO사업의 조기 시장 진입을 통해 지속 성장과 수익을 창출할 수 있는 선순환 구조를 구축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웹사이트: http://www.medi-post.co.kr

연락처

메디포스트
홍보팀
김태욱 팀장
02-3465-6636
이메일 보내기

이 보도자료는 제공자가 작성해 발표한 뉴스입니다. 미디어는 이 자료를 보도에 활용할 수 있습니다. 뉴스와이어는 편집 가이드라인에 따라 제공자의 신뢰성과 투명성을 확인하고 내용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보도자료에 문제가 있으면 뉴스와이어에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뉴스 제공메디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