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CNS, 업무 효율성 극대화 위해 거점 오피스 10배 이상 확대

뉴스 제공LG CNS
2022-11-08 08:51
서울--(뉴스와이어) 2022년 11월 08일 -- DX 전문기업 LG CNS가 거점 오피스를 대폭 확대해 업무 효율성을 극대화하고 임직원의 근무환경 혁신도 가속한다.

LG CNS는 최근 공유 오피스 기업 패스트파이브, 스파크플러스와 협력해 48곳의 거점 오피스를 새롭게 확보했다. 2021년 5월 양재를 시작으로 광화문, 수유 등 차례대로 확대해 운영하던 거점 오피스를 서울 주요 권역과 경기 지역으로 10배 이상 대폭 확대한 것이다.

LG CNS는 거점 오피스 확대를 위해 고객사 밀집 지역, 직원들의 주요 외근·출장지, 거주지 등을 종합적으로 분석했다. 분석 결과를 기반으로 △서울 강남권 27곳 △서울 강북권 19곳 △경기 2곳 등 총 48곳에 거점 오피스를 추가 확보했다. LG CNS 직원들은 노트북만 있으면 원하는 곳 어디서든 유연하게 업무를 처리할 수 있다.

LG CNS는 재택근무도 적극 권장, 매주 금요일을 전사 재택근무일로 지정하고 있다. LG CNS의 금요일 재택근무 비율은 52%에 달한다. 직원들은 금요일을 제외한 평일에도 개인의 일정에 맞게 사옥, 거점 오피스 출근, 재택근무를 유연하게 병행하고 있다.

거점 오피스, 재택 등 비대면 근무는 특히 IT 업계의 특성에 최적화된 근무 형태로 손꼽힌다. IT 기업은 유통, 제조 등 전통 산업군과 달리 직원들이 사무실로 출근하지 않아도 최소한의 보안 환경에서 PC와 네트워크만 있다면 어디서든 업무를 할 수 있다.

◇ 가상 공간으로 출근하는 신개념 메타버스 오피스 오픈

LG CNS는 최근 사내 직원들을 대상으로 메타버스 기반의 가상 오피스도 오픈했다. 가상 오피스는 가상 공간에서 아바타로 출근해 팀원들과 소통하고 업무를 보는 신개념 근무방식이다. 이를 위해 LG CNS는 9월 국내 최초로, 글로벌 톱 3D 플랫폼 기업인 유니티(Unity)와 ‘플래티넘 파트너십’을 체결했다. LG CNS는 유니티 플랫폼으로 가상화 한 사무실에 1대 1 영상 채팅, 다자간 영상회의, 1000명 이상 수용 가능한 영상 콘퍼런스 등 다양한 기능을 적용해 직원들이 활용할 수 있도록 했다.

LG CNS가 △거점 오피스 △재택근무 △메타버스 오피스 등 업무 환경의 혁신을 지속하는 배경에는 기술 역량을 강조하고 성과 중심으로 일하는 조직문화가 자리 잡고 있다. LG CNS는 공간의 한계를 넘어 직원의 업무 효율을 극대화한다는 의미인 ‘비욘드 워크플레이스(Beyond Workplace)’를 추진하고 있다. 이를 통해 모든 직원이 최적의 근무환경에서 최고의 업무 역량을 발휘함으로써 고객 가치를 혁신하는 선순환 구조를 만들고 있다.

LG CNS는 역량 중심의 조직문화를 지원하는 별도 조직으로 ‘피플케어(People Care) 팀’을 두고 있다. 피플케어 팀은 다양한 사내 복지를 통해 업무 환경에서의 긍정적인 직원 경험(EX·Employee eXperience)을 향상해 직원들의 업무 몰입도를 높이는 역할을 하고 있다.

LG CNS는 고객 최접점에 있는 직원들이 효율적, 생산적으로 업무를 수행해 고객의 DX를 견인하고, LG CNS가 자랑하는 DX 정예전문가로 성장해 나갈 수 있도록 유연한 근무 문화를 더욱 확대해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웹사이트: http://www.lgcns.com

연락처

LG CNS
언론홍보팀
박선오 책임
02-6363-5031
이메일 보내기

이 보도자료는 제공자가 작성해 발표한 뉴스입니다. 미디어는 이 자료를 보도에 활용할 수 있습니다. 뉴스와이어는 편집 가이드라인에 따라 제공자의 신뢰성과 투명성을 확인하고 내용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보도자료에 문제가 있으면 뉴스와이어에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뉴스 제공LG C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