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레져러, NH투자증권에서 프리A 브릿지 투자 유치

뉴스 제공
트레져러
2022-11-10 14:00
서울--(뉴스와이어)--수집품 투자 플랫폼 트레져러(Treasurer)가 국내 3대 증권사(순이익 기준)인 NH투자증권에서 전략적 프리A 브릿지 투자를 유치했다고 10일 밝혔다.

수집품 조각 투자 플랫폼 트레져러는 자산가들만의 소유물이었던 파인 와인, 명품 시계, 레어 위스키 등 고가 수집품을 최소 100원 단위부터 분할 투자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명품 조각 투자 플랫폼이다. 자체 개발한 인공지능(AI) 엔진을 활용해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 주요 옥션 △직거래 사이트 △커뮤니티에서 하루 100만건이 넘는 물품의 거래 데이터를 수집, 객관적인 시장 가격 데이터 분석해 수집품을 선정·판매한다.

트레져러 담당자는 “전략적 투자 유치를 통해 꾸준히 가치가 상승하는 블루칩 수집품을 선별해 제공하는 플랫폼을 개발하는 데 주력할 것”이라며 “최근 불안하게 변동성이 커진 증시 대비 상관관계가 낮은 고급 와인 등의 대체 투자 자산을 조각으로 제공함으로써 2022년 10월 한 달 동안에만 6개의 조각 모집 상품을 매각, 수익화할 수 있었다, 앞으로도 변동성이 낮은 블루칩 자산을 트레져러 플랫폼에서 편리하게 제공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트레져러는 이번에 확보한 투자금을 통해 △혁신금융서비스 신청 △ 와인 관련 비즈니스 확장 △WEB3 서비스 개발 등을 추진한다. NH투자증권과 협업을 통해 고객 예치금을 안전하게 관리하고 전통적인 주식 투자에 관심 있는 고객들에게 기존에 투자 기회가 없었던 고급 와인, 시계 등의 자산에 대한 투자 기회를 제공하는 게 목표다.

시리즈 A 후속 투자 유치를 통해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 수집품 투자 니즈가 많은 홍콩, 미국, 영국 등으로도 서비스를 확장할 예정이다.

트레져러 개요

트레져러는 럭셔리 워치(파텍필립, 오데마르 피게, 롤렉스), 파인 와인(르루아, 로마네콩티), 명품 가방(에르메스 캘리백), NFT(데미안 허스트, 마미손) 등 희소가치가 높은 고가 수집품을 최소 1000원 단위부터 분할 투자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조각 투자 플랫폼이다. 고액 자산가들만의 소유물이었던 고가의 블루칩 수집품을 평범한 사람들도 쉽게 소유하고 거래할 수 있도록 편리한 서비스를 제공해 누구에게나 간편하게, 세련되고 감각적인 수집품 재테크 기회를 제공하는 것을 사업 비전으로 삼는다. 2021년 7월 조각 투자 서비스 오픈 후 현재까지 총 92개의 블루칩 상품을 조각 모집했다. 이 가운데 34개 상품이 매각 완료됐으며 평균 수익률은 13.0%, 최고 수익률은 42.1%를 기록했다(2022년 7월 기준). 현재까지 트레져러의 누적 투자금은 48억원으로, 앞으로도 추가 투자 유치를 통해 공격적으로 사업을 확장해나갈 예정이다.

웹사이트: http://www.treasurer.co.kr

연락처

트레져러
김윤배 이사
02-6203-9458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제공자가 작성해 뉴스와이어 서비스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와이어는 제공기관의 투명성을 확인하고 뉴스 내용의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원은 이 회사와 관심 분야의 보도자료를 메일과 RSS로 무료 구독할 수 있습니다. 구독하기>

뉴스 제공트레져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