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건설, 한국형 버티포트 콘셉트 디자인 최초 공개

UAM 인프라 사업 추진 위해 국내서 적용 가능한 버티포트 사업 모델 제시

글로벌 공항 전문 건축 설계사 겐슬러(Gensler), 인천국제공항공사 등과 협업

현대건설 참여 ‘K-UAM 원 팀’ 컨소시엄, 도심항공교통 실증사업계획 발표

뉴스 제공현대건설 (코스피 000720)
2022-11-10 09:15
현대건설 컨소시엄이 발표한 한국형 버티포트 콘셉트 디자인 이미지
현대건설 컨소시엄이 발표한 한국형 버티포트 콘셉트 디자인 이미지
서울--(뉴스와이어) 2022년 11월 10일 -- 현대건설이 도심항공교통 인프라 ‘UAM 버티포트’의 콘셉트 디자인을 최초로 공개하고 국내 UAM** 생태계 조성에 박차를 가한다.

현대건설은 11월 10일부터 12일까지 인천 영종도 파라다이스시티 호텔에서 열린 ‘2022 K-UAM Confex’에 현대자동차, 인천국제공항공사, KT, 대한항공과 함께 ‘K-UAM 원 팀’*으로 참여해 국내 UAM 산업 활성화를 위한 한국형 버티포트***의 미래 비전을 발표한다.

현대건설은 2021년 11월 현대자동차, 인천국제공항공사, KT, 대한항공과 ‘K-UAM 원 팀 컨소시엄’을 구성해 UAM 산업의 성공적 실현 및 생태계 구축을 위한 업무 협력을 체결했다. 아울러 2025년 UAM 상용화에 앞서 UAM 통합 운용을 위한 국가 실증 사업 ‘K-UAM 그랜드챌린지 1단계’ 참여 제안서를 지난 5월에 공동 제출한 바 있다.

K-UAM 원 팀 컨소시엄은 이번 행사에서 그랜드챌린지 실증 사업에 대한 참여 계획을 발표하는 한편, 국내 도심 입지 환경을 고려한 한국형 버티포트의 콘셉트 디자인을 최초로 공개한다.

현대건설이 제시한 버티포트 콘셉트 디자인은 현대자동차와 공동 프로젝트로 진행됐으며 인천국제공항 제2여객터미널과 미국 JFK공항, 싱가포르 창이공항 등을 설계한 글로벌 공항 전문 설계 회사 겐슬러(Gensler)를 비롯해 세계 최고 수준의 공항 운영 노하우를 보유한 인천국제공항공사의 협업을 바탕으로 도출됐다.

현대건설은 버티포트 운용 효율성과 입지 특성 등을 고려해 앞으로 도래할 한국 도심 버티포트 유형을 △공항연계형 △빌딩상부형 △복합환승센터형 △개활지 모듈러형 등 총 4가지로 구분해 기존 공항터미널 인프라와 도심 건축물 옥상부, 버스터미널 상부, 강변 및 막힘없이 트인 넓은 지형 등을 활용한 각 유형에 대한 개념 설계안을 제시했다.

이 밖에도 K-UAM 원 팀 컨소시엄은 이번 행사에서 공동 전시관을 구성, 각 사가 전문성을 발휘해 중점 추진하는 사업 계획을 소개했다.

참여 기업들은 UAM 기체 S-A1(현대자동차), 버티포트 콘셉트 디자인(현대건설), 교통관리통신솔루션(KT), UAM 사업추진전략 및 인천공항 제2여객터미널 버티포트 모형안(인천공항공사), 운항통제·교통관리시스템(대한항공) 등 실증 사업을 위한 협력 체계를 강화해 본격적인 그랜드챌린지를 수행할 예정이다.

현대건설 담당자는 “버티포트는 기체, 교통관리와 더불어 UAM 생태계 조성을 위한 필수 영역으로, 이번 프로젝트는 UAM 인프라 사업의 확대를 위해 국내에서 적용할 수 있는 다양한 버티포트 사업 모델의 청사진을 제시하고 있다”며 “최고의 기술력을 갖춘 전문 기관들과 긴밀한 협력으로 버티포트 설계·시공 기술개발 역량을 확보해 미래 UAM 인프라 신사업을 선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2022 K-UAM Confex는 UAM 글로벌 산업 생태계의 플랫폼 역할을 목표로 인천시가 주최하고 국토교통부, 외교부, 산업통상자원부가 후원하며 UAM 분야의 최신 기술과 트렌드를 논의하기 위한 콘퍼런스와 다양한 UAM 기업의 전시회가 결합된 행사다.

* K-UAM 원 팀 컨소시엄: 현대건설, 현대자동차, 인천국제공항공사, KT, 대한항공으로 구성
** UAM(Urban Air Mobility): 도심항공교통수단
*** 버티포트(Vertiport): 수직이착륙비행장

웹사이트: http://www.hdec.co.kr

연락처

현대건설
홍보실
김강민 매니저
02-746-2637
이메일 보내기

이 보도자료는 제공자가 작성해 발표한 뉴스입니다. 미디어는 이 자료를 보도에 활용할 수 있습니다. 뉴스와이어는 편집 가이드라인에 따라 제공자의 신뢰성과 투명성을 확인하고 내용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보도자료에 문제가 있으면 뉴스와이어에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뉴스 제공현대건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