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한국장애인고용공단과 ‘자회사형 장애인 표준사업장’ 설립 협약

뉴스 제공삼성전자 (코스피 005930)
2022-11-23 16:30
왼쪽부터 삼성전자 최완우 부사장과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조향현 이사장이 협약식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삼성전자 최완우 부사장과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조향현 이사장이 협약식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서울--(뉴스와이어) 2022년 11월 23일 -- 삼성전자가 한국장애인고용공단과 함께 장애인 일자리 창출을 위한 ‘자회사형 장애인 표준사업장’ 설립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삼성전자와 한국장애인고용공단은 23일 삼성전자 화성캠퍼스 DSR타워에서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조향현 이사장, 삼성전자 DS 부문 인사팀장 겸 사회공헌단장 최완우 부사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자회사형 장애인 표준사업장 설립에 관한 협약을 체결했다.
 
삼성전자가 설립하는 자회사형 장애인 표준사업장은 제과 제조 사업으로 2023년 상반기 중 시작한다. 이곳에서 생산된 제품은 삼성전자 국내사업장 임직원용으로 공급된다.
 
삼성전자는 앞으로 중증장애인에게 적합한 직무를 지속해서 발굴하고 양질의 일자리를 확대하며 자회사형 장애인 표준사업장의 사업영역을 넓혀갈 계획이다.
 
삼성전자는 한국장애인고용공단과 협력해 중증장애인을 중심으로 채용하고, 2~3개월간의 직무 적응 훈련과정을 진행해 사회 구성원으로서의 자립을 지원할 예정이다.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조향현 이사장은 “전 세계 글로벌 초일류기업인 삼성전자가 코로나19 위기 속에서도 자회사형 장애인 표준사업장 설립을 추진하는 것에 감사드린다”며 “자회사형 표준사업장의 성공적인 설립과 운영을 위해 공단의 모든 자원과 역량을 동원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삼성전자 DS 부문 인사팀장 겸 사회공헌단장 최완우 부사장은 “공단의 지원에 감사드린다”며 “장애인들이 자신의 가능성을 발굴하고 당당한 사회 구성원으로서 기여하는 자립의 기반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답했다.
 
삼성은 ‘함께 가요 미래로 Enabling People’이라는 CSR 비전 아래 △삼성청년 SW아카데미 △삼성주니어 SW아카데미 △삼성스마트스쿨 △삼성드림클래스 △삼성희망디딤돌 등 청소년 교육 중심의 CSR 활동을 펼치고 있다. 또 △C랩(인사이드·아웃사이드) △상생펀드·물대지원펀드 조성 △협력회사 인센티브 지급 △중소기업 스마트공장 전환 지원 △삼성미래기술육성사업 운영 등의 상생 프로그램을 통해 삼성이 쌓아온 기술과 혁신의 노하우를 우리 사회와 같이 나누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samsung.com/sec

연락처

삼성전자
커뮤니케이션팀
김춘곤 프로
02-2255-8514
이메일 보내기

이 보도자료는 제공자가 작성해 발표한 뉴스입니다. 미디어는 이 자료를 보도에 활용할 수 있습니다. 뉴스와이어는 편집 가이드라인에 따라 제공자의 신뢰성과 투명성을 확인하고 내용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보도자료에 문제가 있으면 뉴스와이어에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뉴스 제공삼성전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