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씨티은행, 솔루스첨단소재 북미지역 전지박 공장건설 투자에 단독 주관사로 신디케이트 금융 제공

뉴스 제공한국씨티은행
2022-11-29 10:15
서울--(뉴스와이어) 2022년 11월 29일 -- 한국씨티은행(은행장 유명순)은 11월 25일 솔루스첨단소재의 북미지역 전지박(이차전지용 동박) 사업을 지원하기 위해 캐나다 현지 자회사인 볼타 에너지 솔루션 캐나다(Volta Energy Solution Canada)와 대주단 금융 계약을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한국씨티은행은 단독주관사로서 한국무역보험공사 해외사업금융보험과 캐나다 수출개발공사와 함께 총액 2억불 규모의 신디케이트 금융(다수의 금융기관이 차관단을 구성해 융자해주는 중단기 대출)을 지원했다. 이번 금융지원은 한국씨티은행이 솔루스첨단소재 헝가리 전지박 공장 건설투자에 이은 두 번째 지원으로, 한국과 캐나다 양국 수출신용기관(Export Credit Agency)의 공동 지원을 받아 성사됐다.

이번 계약을 통해 건설될 공장은 북미지역 최초의 전지박 공장으로, 캐나다 퀘벡주에 있는 12만9700㎡ 규모 부지에서 2024년 하반기부터 연간 전기차 약 54만 대에 활용할 수 있는 규모의 전지박을 양산 예정이다. 이번 금융지원으로 솔루스첨단소재는 북미 진출을 앞둔 국내 배터리·전기차 기업에 안정적으로 소재·부품을 공급하며 북미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인플레이션 감축법(IRA)으로 배터리에 북미지역에서 생산된 부품을 일정 비율 이상 사용하지 않으면 전기차 보조금 대상에서 배제되는 상황에서, 국내 배터리·전기차 기업들의 발 빠른 해외 생산시설 구축에도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더불어 이번 계약은 한국과 캐나다 양국 수출신용기관의 공동 지원으로 이뤄지며 양국 간 공급망 협력 및 공조에 한층 기여하는 기회가 됐다.

유명순 한국씨티은행장은 “이번 계약은 한국씨티은행과 한국무역보험공사가 함께 지난해 2월 맺은 한국 기업의 수출 및 해외 진출 지원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의 하나로 이뤄낸 성과로 양사가 함께 ESG 경영을 실천하는 점에서 더욱 의미가 크다”며 “씨티의 글로벌 네트워크를 바탕으로 더 많은 국내 기업이 해외 시장에 진출해 세계 시장을 선도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웹사이트: http://www.citibank.co.kr

연락처

한국씨티은행
커뮤니케이션부
김증룬
02-3455-2332
이메일 보내기

이 보도자료는 제공자가 작성해 발표한 뉴스입니다. 미디어는 이 자료를 보도에 활용할 수 있습니다. 뉴스와이어는 편집 가이드라인에 따라 제공자의 신뢰성과 투명성을 확인하고 내용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보도자료에 문제가 있으면 뉴스와이어에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뉴스 제공한국씨티은행

배포 채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