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신4사-고용노동부, 대국민 안전의식 향상 위한 공동 캠페인 진행

뉴스 제공
SK텔레콤 코스피 017670
2022-12-05 14:00
서울--(뉴스와이어)--통신4사는 고용노동부·안전보건공단과 함께 5일 ‘통신4사-고용부·안전보건공단 안전보건 차량 공동 캠페인’ 발대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캠페인은 통신업을 대표하는 에스케이텔레콤(SK Telecom), 에스케이브로드밴드(SK Broadband), 케이티(KT), 엘지유플러스(LGU+)가 공동으로 대국민 안전보건 의식 향상을 위해 업무용 차량 총 3500대에 캠페인 핵심 슬로건을 부착해 운행하는 형태로 전개되며 12월부터 6개월 이상 지속할 예정이다.

핵심 슬로건은 △안전하고 건강한 일터, 행복한 대한민국 △안전을 위한 우리를 WE한, 안전보건 관리체계 정착이다.

통신4사는 올해 초부터 국내 통신업의 안전보건 수준을 높이기 위해 각 기업의 안전보건 담당 임원과 부서장이 참여하는 ‘통신4사 안전보건 협의체’를 자율적으로 운영하고 있다.

이 협의체에서는 △안전보건 동향 △신기술 △사고사례 및 협력사 안전보건 상생 방안 등을 공유하고 논의하고 있으며, 이번 캠페인도 협의체의 제안에서 시작된 것이다.

한편 11월 30일 고용노동부는 2026년까지 사고 사망만인율을 OECD 평균 수준으로 감축하기 위해 사후 규제와 처벌 중심에서 위험성 평가 중심의 자기 규율 예방체계에 초점을 둔 ‘중대 재해 감축 로드맵’을 발표했다.

류경희 산업안전 보건본부장은 “로드맵의 목표인 중대 재해의 획기적 감축은 사회구성원 모두가 안전을 중요한 가치로 여기는 문화가 정착돼야 가능하며, 안전 문화가 뒷받침돼야 안전 선진국으로 갈 수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 “이번 캠페인은 통신업 종사자의 산재 예방은 물론, 대국민 안전의식 개선을 위해 통신업을 대표하는 4개 사의 자발적인 주도로 이뤄졌다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며 “캠페인에 참여하는 통신4사의 차량이 전국을 누비면서 안전 문화 인식 개선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되며, 앞으로 기업들의 이와 같은 안전 문화 활동이 다른 산업 분야로 확산할 수 있도록 정부도 적극적으로 협력하고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통신4사는 안전보건 협의체를 통해 스마트 안전 솔루션 등 산업재해 예방책을 함께 고도화하고, 근로자가 안전하고 건강하게 일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기 위해 지속해서 협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웹사이트: http://www.sktelecom.com

연락처

SK텔레콤
PR담당 전략PR팀
우현섭 매니저
02-6100-3854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제공자가 작성해 뉴스와이어 서비스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와이어는 제공기관의 투명성을 확인하고 뉴스 내용의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원은 이 회사와 관심 분야의 보도자료를 메일과 RSS로 무료 구독할 수 있습니다. 구독하기>

뉴스 제공SK텔레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