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투엔-오픈랩스, 공동개발한 데이터처리 가상화 솔루션 ‘슈퍼애시드’ 출시

MSA 환경에서 자동화된 데이터 정합성 보장을 통해 개발 환경의 혁신 가져올 것

뉴스 제공
비투엔 코스닥 307870
2023-01-02 11:37
서울--(뉴스와이어)--빅데이터 및 인공지능(AI) 전문 기업 비투엔(대표이사 조광원)이 오픈소스 기술 전문 기업 오픈랩스(대표이사 하창석)와 공동 개발한 ‘SuperACID (슈퍼애시드)’를 출시했다고 2일 밝혔다.

SuperACID는 마이크로 서비스 아키텍처를 포함한 멀티 클라우드 등 분산 환경에서 자동으로 데이터 정합성을 보장해주는 솔루션이다. 지난해 4월 비투엔과 오픈랩스가 공동으로 특허 출원한 데이터 처리 가상화 기술을 적용해 개발된 솔루션으로, CES 2023에 출품한다.

마이크로 서비스 아키텍처(Micro Service Achitecture, 이하 MSA)는 최소 단위로 서비스를 설계하고 개발하는 개발 기법으로 각 기능을 독립적으로 구축·배포할 수 있다. 민첩성과 확장성이 뛰어나 넷플릭스나 아마존 같은 디지털 네이티브 기업의 핵심 IT 전략으로도 사용됐다.

국내에서도 기업과 정부가 디지털 전환의 속도를 높이며 MSA 도입을 검토하거나 일부 도입하며 애플리케이션 현대화를 준비하고 있다. 다만 MSA 도입 시 데이터가 여러 서비스에 분산돼 관리의 복잡성이 증가해 데이터 정합성 보장이 어려워지는 단점이 있다. 이 같은 이유로 기업/기관의 MSA 전환은 빠르게 이뤄지지 않고 있다.

SuperACID는 MSA 도입 시 필연적으로 발생하는 데이터 정합성에 대한 문제를 완전히 해결한다. 개발자가 데이터 신뢰성 확보를 위한 추가 개발을 하지 않아도 데이터를 완전하게 처리하고 서비스의 처리량, 호출 빈도, 지연 상황 등 복잡도에 대한 실시간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또한 솔루션 적용 또한 간편하며 한 줄의 어노테이션 코드 입력만으로 적용이 가능해 높은 편의성을 자랑한다.

김문영 비투엔 부대표는 “분산 환경에서의 데이터 정합성 보장은 오늘날 많은 기업이 안고 있는 주요 과제라는 것을 잘 알고 있다”며 “비투엔과 오픈랩스의 기술이 결합된 SuperACID는 개발자들의 니즈를 충족시키는 것을 물론, MSA 전환의 주요 어려움을 해결해주는 업계 선도적인 솔루션으로 자리매김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하창석 오픈랩스 대표는 “점차 많은 기업/기관이 클라우드로 시스템을 전환하면서 MSA 도입을 검토하고 있으나 데이터 관리 문제로 실제 도입되는 사례는 적은 것으로 알고 있다. 오픈랩스와 비투엔이 공동 개발한 SuperACID 솔루션이 자동화된 데이터 정합성 보장으로 개발 환경의 혁신을 불러일으킬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SuperACID 솔루션의 이름은 사내 네이밍 공모전을 통해 선정됐다. ACID는 초산이라는 뜻도 있지만 IT 업계에서는 트랜잭션(Transaction)이라는 DB 상태를 변화시키기 위해 수행하는 작업 단위를 표현하는 단어로 사용된다. 복잡한 환경에서 구현하기 힘든 ACID 원칙을 보장해 어떤 환경에서도 데이터 정합성을 보장한다는 강력한 의미를 담았다. 솔루션의 프로젝트명은 Tahiti (타히티)였다.

웹사이트: http://www.b2en.com/

연락처

비투엔
경영기획팀
정세연 책임
02-2636-0090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제공자가 작성해 뉴스와이어 서비스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와이어는 제공기관의 투명성을 확인하고 뉴스 내용의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원은 이 회사와 관심 분야의 보도자료를 메일과 RSS로 무료 구독할 수 있습니다. 구독하기>

뉴스 제공비투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