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두산인프라코어, 이탈리아서 하이브리드 굴착기로 기술혁신상 수상

브랜드명 ‘DEVELON’으로 변경 후 첫 국제 수상

이탈리아 사모테르 전시회 출품한 14톤 굴착기 혁신제품 선정

시야 확보 및 좁은 공간 작업 탁월, 도심 건설현장에 적합 평가

뉴스 제공
현대두산인프라코어 코스피 042670
2023-03-21 11:36
인천--(뉴스와이어)--HD현대 건설기계부문 계열사 현대두산인프라코어(대표 조영철·오승현)가 새로운 브랜드 ‘DEVELON’이 적용된 도심형 하이브리드 굴착기로 세계시장서 친환경 기술력을 인정받았다.

현대두산인프라코어는 14톤급 하이브리드형 전동 휠 굴착기 ‘14W EREV’가 이탈리아 ‘사모테르 기술 혁신상(SaMoTer INNOVATION AWARD)’을 받았다고 21일 밝혔다. 건설기계 브랜드명을 DEVELON으로 변경한 후 첫 국제 수상이다.

사모테르 기술 혁신상은 ‘사모테르 전시회’를 주관하는 이탈리아 무역박람기구 베로나피에레(Veronafiere)가 가장 혁신적인 기술을 담은 장비를 선정해 수여하는 상이다.

이번에 혁신상을 수상한 현대두산인프라코어의 14W EREV 굴착기는 배터리와 모터를 장착하는 한편, 엔진 및 관련 부품을 축소해 컴팩트한 디자인을 갖춘 것이 특징이다. 이를 통해 좁은 공간과 건물에서의 작업을 용이하게 했으며 운전자의 시야를 360도 확보해 작업자의 안전도도 더욱 높였다.

이와 더불어 이 굴착기는 전기 모터를 통한 높은 견인력과 기동성으로 유럽을 비롯한 선진시장의 도심 건설 현장 작업에 적합한 점이 높게 평가받았다.

또한 굴착기의 주요 기능인 주행 및 선회, 펌프 작동을 전동화해 효율을 높였으며, 디젤 엔진은 발전기 용도로만 사용해 20% 이상의 연비개선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전기 배터리 단독으로도 1시간가량 무공해, 저소음 작업이 가능하다.

한편 사모테르 전시회는 1964년부터 시작된 국제 건설장비 전문 전시회로, 5월 3일부터 7일까지 닷새간 이탈리아 베로나에서 열린다. 현대두산인프라코어는 이번 전시회에서 혁신상을 받은 하이브리드형 굴착기를 포함해 새로운 전동 미니 굴착기 ‘DX20ZE’와 투명 버킷 기능을 탑재한 휠로더 등 다양한 혁신제품을 선보일 계획이다.

웹사이트: https://www.hyundai-di.com/kr/

연락처

현대제뉴인
커뮤니케이션팀
황영훈 책임
031-5179-4609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제공자가 작성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와이어는 제공기관의 투명성을 확인하고 뉴스 내용의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이 회사와 관심 분야의 보도자료를 메일과 RSS로 무료 구독할 수 있습니다. 구독하기>

뉴스 제공현대두산인프라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