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카, 분당구청에 공용차량 스마트 배차 솔루션 ‘아이넷’ 공급

성남--(뉴스와이어)--모빌리티 전문 기업 아이카(대표 조규진)는 최근 분당구청에 디지털 키를 이용해 공용 차량을 관리할 수 있는 공용 차량 스마트 배차 솔루션 ‘아이넷’을 공급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에 공급된 아이넷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우수 연구개발 혁신제품으로 선정된 솔루션으로, 사용자가 앱을 통해 차량이 필요할 때 곧바로 배정받고, 앱에서 제공되는 디지털 키를 활용해 즉시 차량 사용이 가능하며, 공용 차량의 효율적인 차량 운행 관리 효과를 제공한다.

아이넷의 핵심은 차량 운행 종료와 동시에 생성되는 운행 일지에 있다. 차량에 설치된 단말기를 통해 운행 일지가 자동 수집되며, 운행기록부는 시스템에 저장된다.

그동안 공용 차량을 운용하는 기업과 공공기관들은 부서별로 차량을 고정적으로 사용해 유휴 차량이라도 다른 부서에서 이용하지 못하는 불편함이 있었다. 또 운행 후 운행기록부를 수기로 기재하는 과정에서 발생하는 누락에 따른 관리의 어려움은 공용 차량 담당자가 해결해야 할 숙제로 여겨져 왔다. 아이넷을 도입하면 이 같은 난제들을 한 번에 해결할 수 있다.

분당구청은 성남시청의 ‘공용 차량 사물 인터넷(IoT) 플랫폼’ 사례를 바탕으로 아이넷을 활용해 차량을 효율적으로 관리함으로써 안정적인 내부 관리 체계를 확립하는 한편, 행정 서비스 개편과 향후 차량 사용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체계적이고 편리한 이용 환경을 구축할 계획이다.

조규진 아이카 대표는 “분당구청에 공급된 아이넷을 통해 공공기관들은 공용차량 관리 비용 절감과 효율성 개선에 크게 도움을 받을 수 있다”며 “현재 여주, 의왕, 안양시 등이 추가 도입을 검토 중인 만큼 앞으로 더 많은 공공기관이 사용할 수 있도록 혁신제품의 이름에 걸맞은 기능 고도화에 핵심 역량을 집중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한편 아이카는 디지털 키 기반의 차량 공유 서비스 및 차량 관제 솔루션을 경기도청과 성남시청을 비롯한 공공기관과 KT 등 기업에 공급하고 있다.

아이카 소개

아이카는 최신 클라우드 기술 기반 커넥티드카 플랫폼을 보유하고 있는 모빌리티 전문 기업이다. 이를 기반으로 무인 렌터카, 전기차 배터리 분석 등 다양한 서비스를 직접 혹은 고객사와 함께 제공하고 있다.

웹사이트: https://www.ai-car.co.kr/index

연락처

아이카
조규진 대표
070-7010-1133
이메일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