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가포톤, 본사에 최초 태양광 패널 설치

재생에너지 사용으로 탄소 중립을 향한 노력 가속

뉴스 제공
Gigaphoton Inc.
2023-03-24 18:08
오야마, 일본--(Business Wire / 뉴스와이어)--반도체 리소그래피용 광원 제조업체인 기가포톤(Gigaphoton Inc.)(본사: 도치기현 오야마, 사장 겸 최고경영자: 우라나카 카쓰미(Katsumi Uranaka])은 본사 옥상에 첫 번째 태양광 패널을 설치했다고 발표했다.

기가포톤은 2023년 2월 본사 건물 옥상에 1100개의 태양광 패널을 설치했으며, 5월부터 발전을 시작할 예정이다. 설치된 태양광 패널의 연간 예상 발전량은 연간 약 460MWh(기가포톤이 소비하는 연간 전력의 약 4%에 해당)로 CO2 배출량으로 따지면 약 210t-CO2에 해당한다.[*1]

기가포톤은 또한 태양광 패널을 설치해 재생에너지 사용 비율을 높이는 신규 생산 건물을 설계했고, 현재 건설 중이다(2023년 말 완공 예정). 기가포톤은 2030년까지 자체 온실가스(GHG) 배출을 사실상 제거하는 탄소 중립을 목표로 한다. 탄소 중립을 위한 노력 중 하나로서 2030년에 재생에너지 사용률 30% 달성이 목표이다. 이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기가포톤은 태양광 패널 설치를 포함한 에너지 생성과 병행해 생산 공정 및 기타 영역의 절전을 촉진할 것이다.

기가포톤의 사장 겸 최고경영자인 우라나카 카쓰미는 "기가포톤은 당사의 지속 가능성 정책을 기반으로 제품 작동 중 전력 소비 절감을 더욱 가속하는 동시에, 생산 중 전력 소비를 줄이고 재생 가능 에너지를 활용해 생산 중 발생하는 GHG를 줄이기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할 것이다.

반도체 제조에 필수적인 리소그래피 광원 공급업체로서 우리는 다양한 활동을 통해 환경 영향 감소에 적극적으로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1] 회계연도 2021년의 배출계수로 계산됨(시장 기준)

본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에서 원하는 언어로 작성한 원문을 한국어로 번역한 것이다. 그러므로 번역문의 정확한 사실 확인을 위해서는 원문 대조 절차를 거쳐야 한다. 처음 작성된 원문만이 공식적인 효력을 갖는 발표로 인정되며 모든 법적 책임은 원문에 한해 유효하다.

웹사이트: http://www.gigaphoton.com/?lang=en

이 보도자료의 영어판 보기

연락처

기가포톤(Gigaphoton Inc.)
경영기획부
오오이시 겐지(Kenji Ohishi)
+81- 285- 37-6931
web_info@gigaphoton.com

이 뉴스는 제공자가 작성해 뉴스와이어 서비스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와이어는 제공기관의 투명성을 확인하고 뉴스 내용의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원은 이 회사와 관심 분야의 보도자료를 메일과 RSS로 무료 구독할 수 있습니다. 구독하기>

뉴스 제공Gigaphoton In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