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에너지드림센터 ‘2023 가족환경그림대회’ 개최… 탄소중립도시를 꿈꾸며 가족이 함께 그려보는 미래의 서울

지구의 날, 세계환경의 날을 기념하며 4월 22일(토)~5월 14일(일) 한 달간 개최

가족이 함께 ‘지구를 살리는 도시, 미래의 서울’ 모습을 상상해 그림으로 표현

환경 문화공연, 가족 환경 책 특강, 야외 체험부스 등 다양한 연계 프로그램도 진행

2023-04-05 15:23
서울--(뉴스와이어)--서울에너지드림센터(센터장 육경숙)는 4월 22일(토)부터 5월 14일(일)까지 지구의 날(4.22)과 세계환경의 날(6.5)을 기념해 ‘2023 가족환경그림대회’를 개최한다.

서울에너지드림센터는 상암동 평화의 공원에 위치한 국내 최초 에너지자립형 친환경 공공건물로, 서울 도심 속에서 환경·에너지·기후변화에 관련된 다양한 체험 교육프로그램을 운영하는 기관이다.

가족환경그림대회는 드림센터의 대표적인 연례행사로 환경의 가치와 가족 간 화합이 함께 빛나는 환경문화축제이다.

2022년에 개최된 가족환경그림대회는 300가족이 그림을 출품, 16가족이 수상했으며 연계 행사까지 총 2100여 명의 시민이 참여했다.

올해 그림 주제는 ‘지구를 살리는 도시, 미래의 서울’이다. 다가올 탄소중립시대에 우리 가족이 살고 싶은 미래의 서울 모습을 상상해 자유롭게 표현하면 된다.

참여 대상은 ‘모든 형태의 가족 누구나’로, 1인 가족·성인 부부 등 나이나 가족의 형태와 관계없이 모두 참여 가능하다.

참가 방법은 주최 측에서 제공하는 도화지를 수령해 공원과 전시관 내에서 자유롭게 그림을 그린 후, 당일 16시까지 제출하면 된다.

또한 대회 기간 매주 주말(토, 일)과 공휴일에 가족이 함께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연계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환경에 대한 메시지를 담은 야외 퍼포먼스 ‘싸운드 써커스’, 세계의 기후변화와 동식물들의 삶에 대해 알아보는 환경 책 특강 ‘모두의 집’, 솔라 오븐을 이용해 태양열로 구운 빵을 맛볼 수 있는 ‘솔라 피크닉’, 야외 체험부스 등이 있다.

심사를 거쳐 우수작품으로 선정된 15가족에게는 상장과 부상이 수여되며, 수상작은 1층 드림갤러리에 두 달간 전시된다.

시상 부문은 건축물의 가치와 친환경 요소를 잘 표현한 ‘에너지드림상’, 환경에 대한 메시지를 가장 잘 표현한 ‘레이첼카슨상’, 예술적 감각과 표현력이 뛰어난 ‘창의예술상’, 가족의 협동과 자연을 아끼는 마음이 돋보이는 ‘에코가족상’, 창의력과 상상력이 두드러지는 ‘초록 비전상’이 있다.

시상식은 6월 3일(토) 드림센터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자세한 일정과 내용은 서울에너지드림센터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서울에너지드림센터 육경숙 센터장은 “탄소중립시대에 우리 가족이 살아갈 친환경 도시, 서울의 청사진을 그려보는 기회가 될 것”이라며 “마을 공동체의 일원으로서 기후위기 시대에 우리 도시가 변화해야 할 방향에 대해 고민해보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서울에너지드림센터 소개

국내 최초 에너지자립 공공건축물 서울에너지드림센터는 서울시 에너지자립도시의 선언적 건축물로서 제로에너지를 넘어 플러스에너지를 실증적으로 구현하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seouledc.or.kr

연락처

서울에너지드림센터
홍보담당
송예빈 주임
070-8853-9735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제공자가 작성해 뉴스와이어 서비스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와이어는 제공기관의 투명성을 확인하고 뉴스 내용의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원은 이 회사와 관심 분야의 보도자료를 메일과 RSS로 무료 구독할 수 있습니다. 구독하기>

뉴스 제공서울에너지드림센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