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나주병원, 지친 마음 회복을 위한 ‘2023 트라우마 치유주간’ 행사 개최

행사 개최를 통한 국민 재난심리지원 체계 구축 및 트라우마 예방·극복에 기여

뉴스 제공
국립나주병원
2023-04-17 08:00
나주--(뉴스와이어)--국립나주병원(원장 윤보현)은 2023년 트라우마 치유주간(4.17.~4.28.)을 맞아 코로나 팬데믹, 이태원 참사, 다발성 산불 발생 등 지속된 재난으로 지친 호남권역민의 마음을 돌보고 관리하기 위한 다양한 행사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트라우마 치유주간은 국가 차원의 재난심리지원 체계 구축과 국민의 트라우마 예방·극복을 위해 2020년부터 보건복지부, 국가트라우마센터, 한국트라우마스트레스 학회 공동으로 운영되고 있으며, 2023년 슬로건은 ‘Working Together towards Recovery’이다.

국립나주병원 호남권 트라우마센터에서는 치유주간 동안 △명화와 클래식이 만나는 힐링 렉쳐 콘서트 △재난트라우마 인식개선 캠페인 온라인 퀴즈 이벤트 △찾아가는 마음안심버스 운영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렉쳐 콘서트는 재난, 사건·사고 트라우마로 마음 돌봄이 필요한 지역민과 재난 대응 인력을 대상으로 명화와 클래식을 통한 힐링의 시간을 제공하는 행사로 4월 26일(수) 14:00 국립나주병원 4층 세미나실에서 진행되며 QR코드를 통해 사전 등록하면 참여할 수 있다.

재난트라우마 인식개선 캠페인 온라인 퀴즈 이벤트는 트라우마 치유주간 동안 관련 퀴즈를 제공하고 정답자 중 무작위 추첨을 통한 소정의 상품을 제공하는 행사로 국립나주병원 홈페이지 또는 QR코드를 통해 참여할 수 있다.

찾아가는 마음안심버스는 광주, 목포 등지 4.16 세월호 기억문화제 및 이태원 참사 관련 대학 등 최근 재난경험자를 중심으로 심리지원 서비스를 제공한다.

국립나주병원은 2023년 재난 대비부터 현장 대응 그리고 재난 사후관리까지 지역사회 전체의 재난 정신건강 회복을 지원하는 호남권 트라우마센터의 역할 정립과 강화에 더욱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밝혔다.

국립나주병원 소개

국립나주병원은 보건복지부 소속, 호남권 유일의 국립정신병원이며 책임운영기관이다. 전문정신의료기관으로 195병상의 입원 병상을 운영 중이며 정신장애 진료를 위해 불안장애 클리닉, 기분장애 클리닉, 소아 청소년 정신건강클리닉, 노인 정신건강 클리닉 등 전문 외래 클리닉을 운영하고 있다. 일찍이 개방병원 제도를 전면적으로 도입해 ‘자연치유’의 남다른 치료 효과를 각인시켰으며 가족적인 치료 환경과 체계적인 재활치료 프로그램, 지역 공공정신보건사업의 중추적 병원으로서 2015년~2018년 최우수 책임운영기관으로 선정되는 등 참된 공공의료기관으로서의 기능을 다하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najumh.go.kr

연락처

국립나주병원
기획운영과 기획홍보팀
이지윤 주무관
061-330-7720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제공자가 작성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와이어는 제공기관의 투명성을 확인하고 뉴스 내용의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이 회사와 관심 분야의 보도자료를 메일과 RSS로 무료 구독할 수 있습니다. 구독하기>

뉴스 제공국립나주병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