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그루 ‘시진핑의 다자주의’ 출간

뉴스 제공
도서출판 북그루
2023-05-04 09:10
서울--(뉴스와이어)--전 세계가 문명 대변환의 시대를 맞고 있는 가운데 북그루가 미·중의 분쟁 지역이 되지 않도록 국가들 간 다자 협력에 관한 ‘시진핑의 다자주의’(저자 이창호)를 출간됐다.

지금은 다자주의의 시대다. 중국은 다자주의와 유엔이 국제무대에서 발휘한 적극적인 역할을 지지한다면서, 정세가 복잡할수록 유엔의 권위와 역할을 보여줘야 한다. 또 세계가 다자주의를 견지하고, 인류 평화와 안정에 앞장서야 하며 이 밖에도 국제 협력의 기초를 굳건히 구축하는 것이 필수적이다.

오늘날 미국을 중심으로 하는 국제 질서가 재편됨에 따라, 중국은 다자주의 외교 정책을 기본 골격으로 하는 새로운 다자주의를 진행하고 있다. 중국은 주변국과 관계 개선을 통해 자국의 경제 발전에 필요한 지역 안정과 안정적인 에너지 수급을 위한 외교 정책에 주력하고 있다. 이런 노력에 따라 중국은 주변 관련국과 다각적인 교류를 추진하고 있으며 이는 상하이협력기구(SCO), 아세안지역안보포럼(ARF), ASEAN10+1, 일대일로(一带一路) 사업 등으로 다양하게 나타나고 있다.

여기서 주목할 것은 이런 세계 속에서 다자주의를 표방하는 중국의 역할이 점점 강화되고 있다는 사실이다. 특히 상하이협력기구는 중국이 주도적으로 창설한 다자협력체로, 중국의 다자주의를 기초로 한 신안보관을 가늠할 수 있는 중요한 척도가 되고 있다.

게다가 다자주의가 중국에서 시작된 것도 아니고, 중국의 전유물은 아니다. 한국도 미국 중심의 외교 전략에서 벗어나 대중 외교 전략이나 다른 나라들과도 다자외교 전략을, 또 다자주의 틀 속에서 새롭게 구축해 나가고 있다.

이 책은 세계는 다자주의에 의한 글로벌 경제 거버넌스를 개선하기 위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또 다자외교는 특정 강대국과만 친하게 지내고 자국의 이익에 따라 각 나라의 외교 노선을 정하는 것이 아니라, 여러 강대국과 두루두루 잘 지내는 진정한 다자외교를 말한다.

저자는 “최근 심화되고 있는 우크라이나 러시아 전쟁 및 미중 간 갈등은 인류의 공동 가치 구현에 심각한 문제점을 야기하고 있다”며 “이분법적인 이념적 갈등(민주주의 & 사회주의) 및 다양한 국제적 갈등 요인을 해결하기 위한 다자주의로 전환 필요성이 요구된다”라고 밝혔다.

이창호 저자는 국제다자외교평의회 대표(의장), ‘mbc TV인생은 아름다워’, ‘kbs-R 우리는 한가족’ 고정 방송 활동을 비롯해 중국 곡부사범대학 겸직교수, 위해직업대학 객좌교수, 하북미술대학교 영예교수, 강남대학교·백석대학교 강사 등을 역임하고 있다. 지은 책으로는 △2011년 문화체육관광부의 우수학술도서 선정작 ‘아동의사 소통교육’ △2020년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의 출판콘텐츠 창작 지원 사업 선정작 ‘팍스 차이나’, ‘이순신 리더십’, ‘보재 이상설평전’, ‘영웅 대한민국 안중근평전’ 등 50여 권이 있으며 자원봉사 지도로 대통령 표창, 세계언론평화대상 인권대상을 받은 바 있다.

이창호 지음 / 북그루 펴냄 / 300쪽 /1만6800원

도서출판 북그루 소개

북그루는 한 권의 책에 높고 깊은 삶의 가치와 지혜를 담는 작업을 꾸준히 해나갈 것이다. 여느 인생의 경험과 가슴 따뜻해지는 이야기를 나누는 에세이, 현대를 살아가는 힘이 되는 자기계발서와 다양한 지식을 넘어 아름다운 사람과 사회를 꿈꾸는 인문교양서, 언제 어디서나 새롭게 꿈꾸게 하는 소설 그리고 따뜻한 차 한 잔처럼 잔잔히 감성과 행복을 일깨우는 시집 등 문학과 비문학 부문을 아우르는 다양한 분야의 완성도 높은 책을 출판한다.

‘시진핑의 다자주의’ 소개 영상: https://youtu.be/9PMgbLmjOZU

연락처

도서출판 북그루
홍보팀
이강문 부장
0502-007-1818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제공자가 작성해 뉴스와이어 서비스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와이어는 제공기관의 투명성을 확인하고 뉴스 내용의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원은 이 회사와 관심 분야의 보도자료를 메일과 RSS로 무료 구독할 수 있습니다. 구독하기>

뉴스 제공도서출판 북그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