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아이, 고객 확보를 가속하고 성장을 주도해 물류 회사를 위한 판도 바꾸는 셀프서비스 판매자 포털 ‘그로우’ 출시

그로우는 물류 회사의 운영 관리 방식을 혁신하고 고객 확보를 가속하도록 설계된 최첨단 셀프서비스 판매자 포털

시카고--(Business Wire / 뉴스와이어)--파아이(FarEye)는 오늘 물류 회사가 고객에게 현대적인 경험을 제공할 수 있는 솔루션인 그로우(Grow)를 발표했다. 사용자 친화적인 인터페이스, 마찰 없는 온보딩, 자동화된 예약 및 원활한 결제 통합을 통해 그로우는 물류 비즈니스가 고객 획득을 가속하고 고객 만족도를 개선하며 성장을 주도하도록 지원한다.

택배 시장 규모는 2026년 2000억달러에 달할 것으로 예상되며, 전 세계적으로 수천만명이 넘는 화주가 있는 상황에서 물류 회사가 전례 없는 성장 기회를 갖고 있음은 분명하다. 모든 소매업체와 전자 상거래 회사는 택배 서비스를 제공하기를 원하지만, 적절한 최신 물류 파트너를 찾기 위해 계속 고군분투하며 기존의 택배 방식에 정체된 상황이다. 그로우를 통해 물류 회사는 이러한 수급 격차를 해결할 수 있다.

파아이의 최고경영자인 쿠샬 나하타(Kushal Nahata)는 “새로운 소매업체를 인수하고 경쟁 우위를 유지하려는 물류 회사에 없어서는 안 될 도구가 될 그로우를 출시하게 돼 기쁘다. 우리 팀은 수천 개의 물류 회사의 잠재력을 발휘하는 플랫폼을 만들기 위해 끊임없이 노력해 왔으며 그로우가 물류 기업이 고객과 상호 작용하고 일상적인 운영을 관리하는 방식을 변화시킬 것이라고 확신한다”라고 말했다.

파아이 그로우는 판매자가 직접 서비스를 제공하고, 견적을 받고, 주문을 생성하고, 라벨을 생성하고, 거래를 관리할 수 있는 손쉬운 방법이다. 배송 수준 가시성과 내장된 예외 관리 기능을 제공하여 소매업체와 배송업체가 시간과 노력을 절약해 고객 만족도를 높일 수 있다. 또한 디지털 지갑 기능을 통한 자동 송장 생성 및 결제를 통해 물류 회사는 결제 지연을 줄이고 현금 흐름을 개선할 수 있다. 그로우에는 쇼피파이(Shopify) 및 빅커머스(BigCommerce)와 같은 주요 전자 상거래 플랫폼에 플러그인이 내장돼 있어 배송업체가 빠르게 연결하고 배송을 시작할 수 있다.

파아이 그로우는 완전한 주문 배송 여정을 통해 회사를 지원하는 파아이 제품 포트폴리오의 일부이다. 십(Ship), 트랙(Track), 라우트(Route), 엑스큐트(Execute), 익스피어리언스(Experience), 애널라이즈(Analyze) 및 현재 그로우(Grow)와 같은 제품이 있으며 그로우는 다음과 같은 주요 이점을 제공한다.

· 쉬운 온보딩을 위한 맞춤형 포털: 하나의 플랫폼에서 셀프 온보딩 및 주문 입력 완료, 견적 받기, 라벨 생성, 실시간 상태 업데이트 및 배달 증명을 허용한다.
· 추적 가시성: 예약된 주문에 대해 판매자에게 실시간 추적 및 추적 가시성과 주소 유효성 검사를 제공한다.
· 판매자에 맞춘 확장성: 판매자의 성장을 추적하고, 주문 및 거래를 기반으로 캠페인을 실행하고, 판매자가 수익 및 비즈니스 성장을 위해 더 많이 거래하도록 권장한다.
· 예약 주문 투명성: 플랫폼에서 직접 셀프서비스 판매자 주문 예약을 통해 CEP가 수익을 추적하고 수익 손실을 줄이는 데 도움이 된다.
· 디지털 지갑 관리: 고객에게 배송 요구 사항에 대한 구매 크레딧을 제공한다. 모든 거래에 대한 완전한 가시성을 제공하고 지갑을 통한 직접 결제를 포함하여 여러 결제 모드로 배송을 예약 및 결제한다.

파아이 그로우는 운송 운영을 간소화하고 고객 네트워크를 확장하며 오늘날 경쟁이 치열한 산업에서 지속 가능한 성장을 달성하고자 하는 CEP 회사를 위한 최고의 고객 포털이다. 포털에 대해 자세히 알아보고 비즈니스에 어떻게 도움이 되는지 알아보려면 파아이 웹사이트를 방문할 수 있다.

파아이 소개

파아이의 배송 관리 플랫폼은 배송을 경쟁 우위로 전환해 준다. 소매, 전자 상거래 및 제삼자 물류 회사는 파아이의 오케스트레이션, 실시간 가시성 및 브랜드 고객 경험의 고유한 조합을 사용해 복잡한 라스트 마일 배송 물류를 단순화한다. 파아이 플랫폼을 통해 기업은 소비자 충성도와 만족도를 높이고 비용을 절감하며 운영 효율성을 높일 수 있다. 파아이는 30개국에 걸쳐 150개 이상의 고객과 전 세계 5개 사무소를 보유하고 있다. 파아이는 라스트 마일을 위한 첫 번째 선택이다.

본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에서 원하는 언어로 작성한 원문을 한국어로 번역한 것이다. 그러므로 번역문의 정확한 사실 확인을 위해서는 원문 대조 절차를 거쳐야 한다. 처음 작성된 원문만이 공식적인 효력을 갖는 발표로 인정되며 모든 법적 책임은 원문에 한해 유효하다.

사진/멀티미디어 자료: https://www.businesswire.com/news/home/53398524/en

웹사이트: https://fareye.com/

이 보도자료의 영어판 보기

연락처

파아이(FarEye)
브래드퍼드 피어스(Bradford Peirce)
산업 전략 담당 임원
bradford.peirce@farey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