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카, 영상분석 기반 스마트 안전운전평가 서비스 개발

‘2023 지능형 IoT 적용 확산 사업’ 선정

성남--(뉴스와이어)--커넥티드카 전문기업 아이카(대표 조규진)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정보통신산업진흥원이 주관하는 ‘2023년 지능형 IoT 적용 확산 사업’에 ‘영상분석 기반 스마트 안전운전평가 서비스 개발을 통한 커넥티드카 서비스 확산’이라는 주제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아이카는 이번 사업을 통해 기존 커넥티드카 기반 무인 차량 관리 서비스(이하 아이넷)에 영상관제 기능을 구현하고, 신호위반 탐지 등과 같은 인공지능(AI) 기반 영상분석 기능을 적용할 계획이다.

영상분석은 블랙박스와 같은 단말기에서도 가능하지만, 신뢰할 수 있는 인식 성능을 위해서는 고가의 고성능 단말기를 사용해야 하기 때문에 확산에 어려움이 있었다. 아이카는 기존의 차량 관제를 위해 사용하고 있는 단말기의 통신 기능을 활용해 영상 데이터를 클라우드 서버로 전송하고, 수집된 영상과 차량 운행 데이터를 종합해 분석하는 신뢰할 수 있는 영상분석 기능을 구현할 계획이다. 예를 들어 영상을 통해 신호등의 정지 신호 여부를 판단하고, 해당 시점의 차량 운행 데이터를 통해 차량의 정지 여부를 확인하는 식이다.

조규진 아이카 대표는 “통신 기술의 발전으로 위험 상황이나 사고 등을 확인하기 위한 영상관제 시장이 열리고 있다. 아이카는 이번 사업을 통해 영상관제 시장을 대비하고, 인공지능 분석 기능 등을 통해 차량관제 시장을 선도하는 기업으로 자리매김하겠다”고 의지를 밝혔다.

아이카의 커넥티드카 기반 무인 차량 관리 서비스 아이넷은 무선통신 기능이 탑재된 지능형 IoT 단말기를 차량에 설치하고, 이를 클라우드상의 서버에서 원격 제어할 수 있도록 구성된 서비스다. 사용자는 앱을 이용해 편리하게 차량 예약, 문 개폐 등을 할 수 있다. 관리자는 연료 잔량, 운행 거리 등 차량의 현재 상태를 실시간으로 파악할 수 있고, 자동으로 생성되는 차량 운행 일지를 통해 차량을 효율적으로 관리할 수 있다. 현재 성남시청, 경기도청 등의 지자체에서 사용되고 있으며, 편리한 사용과 효율적인 관리로 좋은 반응을 얻으며 많은 공공기관으로 확산하고 있다.

아이카 소개

아이카는 최신 클라우드 기술 기반 커넥티드카 플랫폼을 보유하고 있으며, 이를 기반으로 무인렌트카 서비스, 전기차 배터리 분석 등 다양한 서비스를 직접 혹은 고객사와 함께 제공하고 있다.

웹사이트: https://www.ai-car.co.kr/index

연락처

아이카
조규진 대표
070-7010-1133
이메일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