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리어트 인터내셔널, 전 세계 80여개 호텔 및 국내 고객과 만남의 장 ‘더 익스체인지’ 개최

베데스다, 메릴랜드--(뉴스와이어)--메리어트 인터내셔널은 6월 9일(금) JW 메리어트 동대문 스퀘어 서울에서 총 17개 국가 및 지역의 80여개 호텔이 참여한 가운데 ‘더 익스체인지(The Exchange)’ 행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더 익스체인지는 해외 메리어트 계열 호텔들이 국내 상용, MICE 고객 및 여행사 담당자를 직접 만나 각 호텔을 소개하고, 비즈니스를 유치하기 위한 행사다. 이번 행사에는 메리어트 인터내셔널 아시아 태평양 지역의 글로벌 세일즈 담당 라메시 다르야나니(Ramesh Daryanani) 부사장이 참석하며 중국, 일본, 싱가포르, 베트남 등 아시아 주요 국가를 비롯해 미국, 유럽 등에 자리한 리츠칼튼, W호텔, JW메리어트, 쉐라톤, 코트야드 등 다양한 브랜드 호텔이 참가해 국내 업계 관계자 및 고객들과 만난다.

행사장 내에는 각 호텔의 상담 부스 외 메리어트 인터내셔널의 로열티 프로그램 ‘메리어트 본보이(Marriott Bonvoy)’를 체험하고 이벤트에도 참여할 수 있는 부스가 마련되며, 각 호텔에서 준비한 숙박권을 선물로 제공하는 럭키 드로우 이벤트도 진행된다.

라메시 다르야나니 부사장은 “코로나 이후 오랜만에 행사를 개최하면서 한국 고객들을 만나게 돼 기쁘다”며 “한국의 비즈니스 및 레저 여행객들은 메리어트 인터내셔널뿐 아니라, 여행 및 호텔업계에서 매우 중요한 고객인 만큼 해외의 메리어트 호텔들이 한국 고객들과 직접 만나서 소통하는 의미 있는 행사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메리어트 인터내셔널은 미팅 기획자와 비즈니스 여행객의 역량을 강화하고 변화하는 니즈를 충족시키기 위해 2023년 9월 30일까지 예약하고, 2023년 12월 31일까지 투숙하는 비즈니스 고객을 대상으로 ‘스파크 디스 모먼트(Spark This Moment)’ 캠페인을 진행한다.

캠페인 혜택은 메리어트 본보이 더블 적립을 기본으로 하며 참여 호텔에 숙박 시 특별 서비스를 제공한다. 특히 단체 예약의 경우 혜택은 더욱 크고 다양하다. 한국을 포함해 중국, 일본, 베트남, 필리핀, 태국, 싱가포르, 몰디브, 괌, 호주, 뉴질랜드 등에서 단체 예약 시 객실 요금 할인 또는 1박마다 객실 1개 제공 또는 무료 객실 업그레이드 가운데 하나를 선택할 수 있다. 다만 자세한 혜택 옵션은 국가마다 다르며, 메리어트 본보이 이벤트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메리어트 인터내셔널 소개

메리어트 인터내셔널(NASDAQ: MAR)은 미국 메릴랜드주 베데스다에 본사를 둔 세계 최대 규모의 호텔 기업이다. 메리어트는 직접 운영, 프랜차이즈, 베이케이션 오너십 리조트의 라이선스 등 다양한 형태로 전 세계 139개국에서 약 8300개의 호텔을 운영하고 있다. 더 자세한 정보는 웹사이트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메리어트의 최신 뉴스는 메리어트 뉴스센터 및 트위터에서 확인할 수 있다.

웹사이트: http://www.marriott.com

연락처

메리어트 인터내셔널 홍보대행
더 블렌드
윤소현 디렉터
이메일 보내기

소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