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코크레이션, 환경부 폐플라스틱 열분해 환경협력단 참가… 튀르키예 현지 실증사업 제안

유럽 폐자원 재활용 시장 진출 교두보 마련

뉴스 제공
에코크레이션
2023-06-19 14:20
서울--(뉴스와이어)--친환경 열분해 기술 선도기업 에코크레이션(대표 전범근)이 튀르키예 폐플라스틱 열분해 사업 협력을 추진하기 위해 환경부 폐플라스틱 열분해 환경협력단에 참가한다고 19일 밝혔다.

튀르키예는 2018년 중국이 폐기물 수입을 금지한 이후 유럽연합(EU)에서 발생한 폐플라스틱 수입이 급격히 증가하는 등 이를 처리하는 문제가 주요 환경 난제로 떠오르고 있다. 튀르키예 통계청에 따르면 2017년 16만톤 수준이던 폐플라스틱 수입량이 2021년에는 67.6만톤으로 크게 늘었다.

이러한 튀르키예 시장은 플라스틱 열분해 기술 등 관련 녹색기술 및 녹색산업 수요가 크게 확대될 것으로 전망되고 있으며, 환경부는 폐플라스틱 열분해 환경협력단을 통해 현지에서 실증사업 기회를 모색할 예정이다. 이미 지난해에 ‘튀르키예 폐기물 시장조사’ 용역을 실시하고, 이달 14일 현지 조사 결과 분석도 완료한 상태다.

에코크레이션은 이번 환경협력단에서 폐플라스틱 열분해 분야를 담당하게 되며, 튀르키예 환경·도시화·기후변화부와 튀르키예 앙카라시에 폐플라스틱 열분해 관련 사업을 제안할 예정이다. 또한 앙카라시 마막(Mamak) 및 신칸(Sincan) 지역의 매립지를 방문하고, 폐기물 성상 및 용수, 전기 등 실제 사업추진을 위한 구체적인 여건(현지 법적 규제 및 기반시설)을 확인할 예정이다.

에코크레이션은 이번 환경부 폐플라스틱 열분해 환경협력단 참가를 통해 에코크레이션의 기술력을 인정받고 유럽시장 진출을 위한 교두보를 마련하겠다며, 튀르키예와의 녹색전환 협력 사업 안정화에 따라 튀르키예 현지에서 우수한 수율의 열분해정제유를 생산하고 이를 다시 유럽으로 판매하는 형태로의 사업 확장도 가능할 것이라고 말했다.

에코크레이션 소개

에코크레이션은 16년간 폐플라스틱 열분해 기술을 중심으로 친환경 플랜트 설비를 개발해온 기업이다. 저급 폐플라스틱을 소각해 고품질 열분해유를 생산하는 핵심 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특히 플라스틱 분해의 핵심 요소인 촉매 제어 기술을 자체 개발해 온실가스 발생, 다이옥신 오염 등의 환경 문제를 원천 차단하는 기술력을 보유하고 있다.

웹사이트: http://ecocreation-in.com

연락처

에코크레이션 홍보대행
서울IR
PR본부
이서준 매니저
02-783-0653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제공자가 작성해 뉴스와이어 서비스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와이어는 제공기관의 투명성을 확인하고 뉴스 내용의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원은 이 회사와 관심 분야의 보도자료를 메일과 RSS로 무료 구독할 수 있습니다. 구독하기>

뉴스 제공에코크레이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