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포인, 삼성서울병원과 ‘메타버스 기반 가상환경 병원 구현’ 국책과제 공동연구 참여

삼성서울병원, 국책 과제 통해 디지털 트윈 기반 초연결 가상융합 병원 구현 목표

인포인, 메타버스 기반 3D 디지털 트윈 환경 구축해 삼성서울병원 국책과제에 기여할 계획

뉴스 제공
인포인
2023-07-28 10:00
서울--(뉴스와이어)--메타버스 소프트웨어 기업 인포인(대표 정재원)은 삼성서울병원이 주관하는 국책과제의 일환으로 ‘메타버스 기반 가상환경 병원 구현’을 위한 공동연구에 참여한다고 밝혔다.

이번 연구는 주관 기관인 삼성서울병원을 비롯해 더존비즈온, 강북삼성병원, 세종충남대병원 등 국내 유수의 연구 및 의료 기관이 공동연구로 함께 참여한다. 과제의 목표는 물리적인 제약을 극복해 분산된 병원 정보, 공간, 인력, 서비스를 연결하고 통합하는 디지털 트윈 병원을 구현하는 것이며, 인포인은 디지털 트윈 및 테마 구현을 위한 메타버스 소프트웨어를 개발하는 역할을 맡았다.

삼성서울병원은 이번 메타버스 기반 가상환경 병원 구축 과제를 통해 기존의 시공간 제약을 극복해 환자들이 물리적으로 병원 공간을 방문하지 않아도 필요한 서비스를 받을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하고자 한다. 또 가상환경 안에서 의료진 교육, 의료 자원 관리 등을 통해 병원의 운영 효율을 향상시키고 환자의 경험을 개선하는 데에도 중점을 둘 예정이다.

인포인은 공동 연구에서 기존 보유한 가상공간 3D 모델링 및 실제 환경과 연동하는 제어 기술을 기반으로 과제 목표 달성을 위해 적극 참여한다. 다양한 산업 분야에서 진행한 메타버스 및 디지털 트윈 구축 노하우를 적극 활용하고 추가 개발해 의료 분야에서의 협업과 혁신을 촉진한다는 계획이다.

인포인 정재원 대표이사는 “인포인은 항상 디지털 기술의 혁신과 의료 분야의 발전을 위해 노력해왔으며, 이번 초연결 가상융합 병원 구축 공동연구 참여를 통해 의료 메타버스 기술의 급진적인 도약을 기대하고 있다”면서 “삼성서울병원이 환자 중심의 새로운 의료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의료 현장의 효율성과 질을 향상시키는데 최대한 기여할 것”이라고 포부를 전했다.

인포인 소개

인포인의 ‘3D.R’ 솔루션은 디지털 트윈 기술로 지형, 공간, 사물 등 모든 것을 실사 그대로 구현하고 인터넷이 되는 모든 스마트기기 상에서 간편 구현이 가능하도록 개발됐다. 또 실사 기반의 자체 메타버스 솔루션 ‘타운버스’를 2022년 6월에 론칭해 운영하고 있다. 다중 접속을 통한 커뮤니티 형성 및 e커머스, 광고 등과 현실 세계 같은 경험을 제공해 누구나 손쉽게 메타버스 속 세상을 즐길 수 있고, 실사 기반의 3D 시각화를 통해 공간의 익숙함과 신뢰를 제공한다. 인포인은 기존에 함께 운영하던 IoT 및 커머스 플랫폼 개발 역량을 가상 공간에 적용, 메타버스 플랫폼의 범위도 확장하고 있다. 최근에는 제조 메타버스 서비스 ‘beyonD’를 자체 개발해 스마트 팩토리 분야에 적용하고 있다.

인포인 3D.R 홈페이지: http://web.in4in.com/3d.html
타운버스 베타: https://beta.townverse.world

웹사이트: http://in4in.com/

연락처

인포인
마케팅팀
정한영 과장
02-599-1601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제공자가 작성해 뉴스와이어 서비스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와이어는 제공기관의 투명성을 확인하고 뉴스 내용의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원은 이 회사와 관심 분야의 보도자료를 메일과 RSS로 무료 구독할 수 있습니다. 구독하기>

뉴스 제공인포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