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아로마테라피임상연구센터 최승완 대표, 일본 IHAK 아로마테라피 콘퍼런스 초청 강연 예정

후쿠오카에서 사단법인 IHAK 초청 워크숍 및 강연

2023-08-03 18:04
서울--(뉴스와이어)--국제아로마테라피임상연구센터(IACC) 최승완 대표는 2024년 8월 일본 후쿠오카에서 열리는 사단법인 IHAK (International Holistic Academy KISSAKO)의 아로마테라피 콘퍼런스에 해외 연자로 초청돼 강연과 워크숍을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최승완 대표는 국제ITEC아로마테라피스트이자 노인복지박사로, 노인의 우울과 수면에 아로마의 효과를 연구하는 연구자이자 의료진·교수 등 ‘전문가를 가르치는 아로마 전문가’로 유명하다. 그가 운영하는 국제아로마테라피임상연구센터는 ITEC공식인증교육기관으로 지정돼 체계적인 교육, 전문적인 임상과 사회봉사를 통해 국내 최고의 아로마 교육 전문 기관으로 주목받고 있다.

최 대표는 현재 가톨릭대학교 평생교육원 등 대학과 종합병원, 보건소, 건강지원센터 등 각급 기관에 특강으로 아로마테라피 교육을 선도하고 있으며, 아로마테라피 지침서 ‘에센셜 아로마테라피’ 개정 3판을 출간하는 등 저술 활동도 병행하고 있다. 이번 후쿠오카 강연에는 국제아로마테라피임상연구센터의 국제아로마테라피스트들도 함께 참석할 예정이다.

일본 후쿠오카에 본부를 둔 IHAK의 오가타 준코 대표는 국제ITEC아로마테라피스트이자 일본대사관 문화원의 일본차 대사로 일본과 한국을 오가며 아로마테라피, 허브와 티 교육과 문화를 널리 알리는 데 앞장서고 있다.

국제아로마테라피임상연구센터 최승완 대표와 IHAK 오가타 준코 대표는 이번 콘퍼런스의 강연과 워크숍뿐만 아니라 아로마테라피 교육 등 양 협회의 우호적 협력을 위해 다양한 논의를 진행하고 있다.

최승완 대표는 “한국 아로마테라피의 위상을 널리 알릴 기회를 얻게 돼 기쁘다”며 “한국과 일본 아로마테라피협회 간 우수한 교육과 학술 역량을 접목해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번 콘퍼런스는 한국과 일본의 아로마테라피스트협회의 네트워크를 형성하고 아로마테라피스트의 지속적인 능력 개발과 역량을 강화하고, 자연 치유 분야의 세계적 흐름에 적극적으로 대처할 환경을 조성하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국제아로마테라피임상연구센터는 기업체, 각급 학교, 관공서에서 스트레스 완화 힐링 아로마 프로그램 등 건강 증진을 위한 특강을 진행하고 있다. 또 서초구립노인요양센터, 분당서울대병원 암센터 등에서 환자들의 스트레스 완화와 정서 안정을 위한 아로마 프로그램을 계속 지원하고 있다.

​IACC는 건강 관리 전문가인 전문 아로마테라피스트 양성을 위해 올해 9월 국제ITEC아로마테라피스트 과정을 가톨릭대 평생교육원에서 개강할 예정이다. 수강을 원하는 사람은 가톨릭대 평생교육원이나 국제아로마테라피임상연구센터를 통해 자세한 상담을 신청할 수 있다.

웹사이트: http://www.iaccaroma.com

연락처

국제아로마테라피임상연구센터
김윤경 실장
02-6166-1272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제공자가 작성해 뉴스와이어 서비스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와이어는 제공기관의 투명성을 확인하고 뉴스 내용의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원은 이 회사와 관심 분야의 보도자료를 메일과 RSS로 무료 구독할 수 있습니다. 구독하기>

뉴스 제공국제아로마테라피임상연구센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