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이비뵨, 신제품 ‘겨울용 베이비 캐리어 커버’ 전 세계 동시 출시

방수·방풍 기능 갖춘 겨울용 패딩 아기띠 워머로 궂은 날씨의 야외활동에서도 아이 보호

아이의 마주보기 및 앞 보기 자세 모두 사용 가능한 리버서블 후드 디자인 적용

부피 적은 초경량 소재로 쉬운 탈부착 및 접어서 휴대하기 편리한 전용 주머니 내장

고성능 단열 보온재 ‘서모어(Thermore)’로 제작돼 한겨울에도 뛰어난 보온성 유지

뉴스 제공
베이비뵨
2023-08-09 10:01
서울--(뉴스와이어)--스웨덴 프리미엄 육아용품 브랜드 베이비뵨(Babybjörn)이 9일 다가오는 겨울을 대비해 외출 시 아이의 보온 유지를 돕는 신제품 ‘겨울용 베이비 캐리어 커버’를 글로벌 동시 출시한다.

이번 신제품은 베이비뵨의 기존 아기띠 모든 제품과 호환해 사용할 수 있으며, 방수·방풍 기능을 갖춘 원단을 사용해 비와 눈, 찬 바람에서 아이를 따뜻하고 편안하게 보호해 준다. 커버 겉감은 국제 친환경 인증 기준인 GRS(Global Recycled Standard) 인증을 받은 100% 재생 폴리에스터로 만들어졌으며, 보온재의 경우 이탈리아 밀라노의 충전재 전문기업 서모어(Thermore S.p.A.)가 개발한 고성능 단열 소재를 사용해 젖은 상태에서도 뛰어난 보온을 유지해 준다.

또 아이의 성장과 발달 단계에 맞게 단추를 활용해 맞춤형으로 크기를 조절할 수 있으며, 부피가 크지 않은 초경량 소재로 아이를 안은 상태에서도 쉬운 탈부착을 도와준다. 스타일리시한 블랙 컬러로 어디에나 잘 어울리며, 이너 포켓이 있어 아기띠 워머를 사용하지 않을 때는 쉽게 접어서 보관하고 휴대할 수 있다.

아이를 마주 보고 안거나 앞 보기 형태로 안을 때에도 모두 사용할 수 있도록 리버서블 양면 후드로 디자인됐으며, 소재 모두 지속 가능한 친환경 생산을 뜻하는 블루사인® 표준 인증을 받아 어린아이에게도 안전하다. 눈·비를 맞았을 때도 쉽게 얼룩을 닦아낼 수 있으며, 손쉬운 세탁이 가능한 소재로 실용성까지 갖췄다.

베이비뵨 마케팅 담당 손혜진 매니저는 “이번 겨울용 베이비 캐리어 커버는 최첨단 단열 소재를 사용해 뛰어난 보온성은 물론, 초경량의 편의성과 스타일리시한 디자인까지 모두 갖춘 제품”이라며 “특히 쌀쌀한 날씨에 아이를 보호하기 위해 외투나 담요를 사용해야 했던 부모의 불편함을 줄이고, 수시로 변하는 날씨의 변수 속에서도 아이 체온을 유지하고 편안한 활동을 도와줄 최적의 제품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겨울용 베이비 캐리어 커버는 8월 9일부터 베이비뵨 공식 홈페이지에서 만나볼 수 있다. 외출이 많아지는 추석 연휴 전후로는 네이버 브랜드스토어, 쿠팡 등 온라인몰과 백화점, 유아용품 매장 등 오프라인으로 유통망을 확대할 예정이다.

베이비뵨 소개

베이비뵨은 뵨 야콥슨이 1961년 설립한 스웨덴 프리미엄 유아용품 브랜드다. 베이비뵨은 안전(Safety), 보살핌(Caring), 신뢰(Trusted), 즐거움(Enjoyable), 포용성(Inclusive), 단순함(Simplicity)을 핵심 이념으로 고품질 육아용품을 개발하고 있다. 아이를 사랑하는 부모 마음으로 부모와 아기가 함께하는 수년의 삶을 더 편안하고 행복하게 만들기 위해 진정으로 노력한다. 아기띠와 바운서를 대표 제품으로 전 세계 50여개국에 판매되고 있는 글로벌 브랜드로, 1973년 아기띠가 처음 개발된 이후 5000만명 이상의 아이들이 사용했으며, 전 세계 많은 소아과 전문의와 긴밀한 협력으로 개발돼 믿고 사용할 수 있다.

웹사이트: http://www.babybjorn.kr

연락처

베이비뵨 홍보대행
비라이트컴
최서영 실장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제공자가 작성해 뉴스와이어 서비스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와이어는 제공기관의 투명성을 확인하고 뉴스 내용의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원은 이 회사와 관심 분야의 보도자료를 메일과 RSS로 무료 구독할 수 있습니다. 구독하기>

뉴스 제공베이비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