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분자·세포생물학회 주관 ‘제19회 경암바이오유스 캠프’ 성황리 개최

제19회 한국분자·세포생물학회 경암바이오유스 캠프 성황리 개최

국내외 고등학생 625명에게 생명과학에 대한 흥미 및 관심 고취

2023-08-09 15:00
서울--(뉴스와이어)--한국분자·세포생물학회가 주관하고, 경암교육문화재단이 후원하는 ‘제19회 경암바이오유스 캠프’가 7월 26일(수)~27일(목) 전국 6개 대학(서울대학교, KAIST, DGIST, 고려대학교, GIST, 부산대학교)에서 개최됐다.

고등학생들에게 생명과학 분야에 대한 흥미와 관심을 고취하기 위해 마련된 이번 행사는 국내 저명한 생명과학 분야 과학자들의 최신 연구동향 소개를 포함한 다양한 주제의 강연으로 구성됐다.

또 역대 경암바이오유스 캠프에 참여하고 현재 생명과학 분야로 진출한 선배들을 만나는 ‘경암바이오유스 캠프 선배들과의 만남’의 시간도 마련돼 고등학생들이 진로를 선택하는 데 고민을 해소하고 소중한 조언을 듣는 알찬 자리가 됐다.

한국분자·세포생물학회는 이번 캠프에 참여하지 못한 학생들과 생물학에 관심 있는 일반 대중을 위해 8월 말 학회 공식 유튜브 채널 ‘Channel Molecules & Cells’에 일부 강연을 공개할 예정이다.

한편 경암교육문화재단은 2004년 2월 부산 태양그룹의 설립자인 고(故) 경암(耕岩) 송금조 회장이 평생 근검절약으로 모은 재산을 모두 사회에 환원하겠다는 취지에서 설립한 공익재단이다.

어려운 시대에 태어나 맨손으로 일찍 사회생활을 시작했던 경암은 인재 양성, 학술 진흥, 문예 창달이 국가 발전 및 인류 사회의 지속적인 번영에 기여하는 가장 확실한 길이라는 신념으로 경암학술상 제정을 위해 1000억원을 기여했으며, 인재 육성과 학술 문화 창달에 밑거름이 되는 그 밖의 사업으로 재단의 목적 사업을 확대해 나가고 있다.

경암교육문화재단은 2009년부터 한국분자·세포생물학회의 바이오유스 캠프를 지원하기 시작했고, 2010년부터는 단독 지원하고 있다. 이를 기리기 위해 학회는 ‘바이오유스 캠프’로 불리던 행사 명칭을 2010년부터 ‘경암바이오유스 캠프’로 변경했다.

한국분자·세포생물학회는 경암바이오유스 캠프가 다른 학회 및 과학 분야에서 찾아볼 수 없는 ‘고등학생 생명과학 교육의 장’으로 자리매김하기까지 경암교육문화재단의 아낌없는 후원이 있었다고 밝혔다.

한국분자세포생물학회 소개

2023년 창립 34주년을 맞은 한국분자·세포생물학회는 1989년에 창립된 이래 비약적으로 발전해 현재 5500여 명의 박사 학위급 정회원과 학생회원, 산업체 회원 등 등록 회원이 1만8000명이 넘는 이학·의약학·농수산 분야를 아우르는 우리나라 생명과학계 대표 학회로 성장했다. 학회는 매년 정기 학술대회를 개최해 세계의 유수 과학자를 초청하고 있으며 국내 연구자들과의 소통을 증진시켜 연구 개발을 위한 네트워크를 형성, 역동적으로 변화하는 생명과학 분야의 세계적 흐름에 적극적으로 대처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는 데 크게 이바지했다. 또 동계 학술대회를 통해 5개 지역 분회와 20개 학술 분과 그리고 5개 준분과의 학술 활동을 지원하고, 생명과학 분야의 차세대 꿈나무를 위한 경암바이오유스 캠프를 개최함으로써 국내외 생명과학계의 발전을 위한 중심체로서 선도적 역할을 꾸준히 수행해오고 있다. 이 밖에도 생명과학 관련 연구비 지원제도 및 교육 정책에 관한 학계 입장을 적극적으로 표명하고 정부 관계 부처에 제안함으로써, 연구비의 효율적 분배 및 미래 지향적인 교육 여건을 조성하는 데 기여하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ksmcb.or.kr

연락처

한국분자·세포생물학회
홍보위원회
박성규 위원장(서울대학교)
이메일 보내기
 
정찬 운영위원(DGIST)
이메일 보내기

정진경 주임
02-568-4490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제공자가 작성해 뉴스와이어 서비스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와이어는 제공기관의 투명성을 확인하고 뉴스 내용의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원은 이 회사와 관심 분야의 보도자료를 메일과 RSS로 무료 구독할 수 있습니다. 구독하기>

뉴스 제공한국분자세포생물학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