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지방행정연구원 ‘개원 39주년 기념 세미나’ 개최

‘살기 좋은 지방시대 구현을 위한 과제’ 주제

2023-08-30 09:00
원주--(뉴스와이어)--한국지방행정연구원(원장 김일재, 이하 연구원)은 개원 39주년을 기념해 9월 1일(금) 대한상공회의소 의원회의실(서울 중구)에서 세미나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세미나는 ‘살기 좋은 지방시대 구현을 위한 과제’를 대주제로 새로운 지방시대를 맞이해 살기 좋은 지방시대 구현을 위한 자치분권·균형발전 과제들과 이를 뒷받침할 연구원의 역할에 대해 논의하고자 기조강연과 두 개의 세션으로 마련됐다.

먼저 대통령 직속 지방시대위원회 우동기 위원장이 ‘이제는 지방시대 다시 뛰는 대한민국! 그 비전과 전략’을 주제로 한 기조강연으로 세미나의 시작을 알린다.

우동기 위원장은 수도권과 비 수도권의 인구·소득·일자리 지표 추이를 통해 수도권과 지방의 격차가 확대되는 현 상황을 진단하고, 역대 정부의 균형발전 정책과 그 한계를 살펴본다. 또한 이러한 분석을 바탕으로 윤석열 정부의 새로운 지방시대 비전과 전략을 제시하고, 그 추진체계에 대한 소개를 통해 지방시대위원회의 역할에 대해 강조할 예정이다.

제1세션은 주제 발표 및 토론 순서로, ‘새로운 지방시대, 성공적 안착을 위한 과제’에 대한 3인의 발표와 6인의 토론으로 진행된다.

전대욱 한국지방행정연구원 지방자치분권연구센터장이 ‘지방시대 성공적 안착을 위한 자치분권의 추진전략과 과제’를, 김현호 한국지역개발학회 회장이 ‘지방시대 안착을 위한 지역균형발전의 과제’를, 박기관 상지대학교 교수가 ‘지방시대 성공적 안착을 위한 한국지방행정연구원의 역할’을 주제로 각각 발표한다. 이어 주재복 한국지방행정연구원 부원장의 사회로 김태영 경희대학교 교수, 라휘문 성결대학교 교수, 박관규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 정책연구센터장, 손희준 청주대학교 교수, 임형백 성결대학교 교수, 허원순 한국경제신문 수석논설위원이 학계와 유관기관 및 언론을 대표해 토론에 참여한다.

제2세션은 연구원 전임 원장단과 자치분권위원회 및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전임 위원장이 ‘진정한 지방시대 구현을 위한 성찰과 전망’에 대한 토론 순서로, 이덕로 한국행정학회 회장(세종대학교 교수)의 사회로 한표환 글로벌정부정책연구원 원장(제15대 원장), 이승종 새마을재단 대표이사(제16대 원장), 하혜수 경북대학교 교수(제17대 원장), 윤태범 한국방송통신대학교 교수(제18대 원장), 김순은 전 자치분권위원장, 성경륭 전 경제인문사회연구회 이사장(전 국가균형발전위원장)이 그간의 흐름과 앞으로의 전망에 대해 심도깊은 논의를 이어나갈 예정이다.

김일재 한국지방행정연구원장은 “지방분권과 균형발전 정책의 통합적 추진체계가 마련됨에 따라 우리 연구원에서도 여러 경로를 통해 적극 지원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진정한 지방시대 구현을 위한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국지방행정연구원 소개

한국지방행정연구원은 1984년 설립된 정책연구기관으로 지방자치 관련 국정 과제 개발, 정책, 제도 입안을 주도하며 지방자치단체에 대한 비전 제시 및 자문, 경영 진단 및 컨설팅 등의 기능을 충실히 수행하는 연구 기관이다. 연구원은 지방자치를 선도하는 중추적 기관으로서 지금까지 수많은 연구 활동을 통해 우리나라 지방자치행정의 발전에 이바지했으며, 자치 분권과 균형 발전 관련 학문적 기반을 구축하는데 핵심적인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첨부자료:
39주년 기념 세미나 계획(안).hwp

웹사이트: http://www.krila.re.kr

연락처

한국지방행정연구원
미래전략연구센터
문혜리 전문연구원
033-769-9931
이메일 보내기

소셜

이 뉴스는 제공자가 작성해 뉴스와이어 서비스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와이어는 제공기관의 투명성을 확인하고 뉴스 내용의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원은 이 회사와 관심 분야의 보도자료를 메일과 RSS로 무료 구독할 수 있습니다. 구독하기>

뉴스 제공한국지방행정연구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