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6회 서울 ODA 국제회의’ 개최

‘위기의 세계에서 글로벌 연대와 다각적 접근’ 주제로 국제개발협력의 미래 논의

뉴스 제공
한국국제협력단
2023-09-05 13:20
성남--(뉴스와이어)--외교부와 한국국제협력단(KOICA)은 ‘제16회 서울 ODA 국제회의’를 9월 7일 개최한다. 이번 국제회의에는 미국, 일본, 튀르키예 등의 개발전담기관과 국제기구, 학계, 주한 외교단 등 주요 인사들이 참석할 예정이다.

※ 공적개발원조(Official Development Assitance): 공공기관이 개발도상국의 발전과 복지증진을 위해 제공하는 양자 간·다자간 개발협력

※ 2007년부터 매년 개최되고 있는 서울 ODA 국제회의는 정부, 민간, 학계 등 국제개발협력 분야의 다양한 주체가 모여 지식과 경험을 공유하고, 주요 현안을 논의하는 회의체

※ 제16회 서울 ODA 국제회의 개요
- 일시 및 장소: 2023.9.7.(목) 09:00~17:20, 서울 롯데호텔(소공동)
- 주제: 국제개발협력의 미래: 위기의 세계에서 글로벌 연대와 다각적 접근
- 주요 참석자: 미국, 일본, 튀르키예 등의 개발전담기관, 국제기구, 학계, 주한 외교단 등

△장원삼 코이카 이사장의 개회사 △오영주 외교부 제2차관의 환영사 △카르스텐 스타우어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개발원조위원회(DAC) 의장의 기조연설을 시작으로 △인도-태평양 전략과 국제개발협력(세션1) △지역적 복합위기와 혁신적 파트너십(세션2) △상생과 번영을 위한 개발협력의 미래(세션3)를 핵심 주제로 3개 세션이 진행된다.

이번 회의에서는 코로나 팬데믹의 여파, 지정학적 긴장 고조, 기후 변화 악화 등 글로벌 복합위기 상황에서 지속가능발전목표(SDGs)의 달성을 위한 전략적·혁신적 개발협력 방법론을 논의하고, 이를 통해 국제개발협력의 미래 비전과 역할을 모색할 예정이다.

‘국제개발협력의 미래 : 위기의 세계에서 글로벌 연대와 다각적 접근’을 주제로, 세션1에서는 ‘인도-태평양 전략’과 국제개발협력의 연계에 관한 역내 동향이 논의되며, 세션2에서는 지역적 복합위기 대응을 위한 혼합 금융, 혁신적 파트너십 등의 방안에 대한 발표 및 토론이 진행될 예정이다. 마지막으로 세션3에서는 개발협력 지형 변화에 따른 공여 기관의 역할 및 전략 등이 논의된다.

특히 이번 회의에서는 윤석열 정부의 첫 포괄적 지역 전략인 ‘자유, 평화, 번영의 인도-태평양 전략’(22.12월)을 설명하고, 이와 연계한 개발협력 이행 방안도 논의할 예정이다.

※ 9월 7일 KOICA 유튜브 공식 채널을 통해 생중계(한·영 동시통역, 수어 통역 제공)되며, 외교부 유튜브 공식 채널로도 홍보될 예정

한국국제협력단 소개

한국국제협력단(코이카·KOICA·Korea International Cooperation Agency)은 개발도상국의 경제사회발전 지원을 위해 1991년 설립됐으며 △국별 프로그램(프로젝트/개발컨설팅) △글로벌 프로그램(해외봉사단 및 개발협력인재양성사업, 글로벌연수, 국제기구협력, 민관협력사업, 혁신적 개발협력 프로그램) △인도적 지원(재난복구지원, 긴급구호 등) △국제질병퇴치기금사업 등을 수행하는 대한민국 개발협력 기관이다.

제16회 서울 ODA 국제회의: https://www.koica.go.kr/sites/seouloda_kr/index.do...

웹사이트: http://www.koica.go.kr/sites/koica_kr/in...

연락처

한국국제협력단(KOICA)
홍보실/홍보관
손경희
031-740-0708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제공자가 작성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와이어는 제공기관의 투명성을 확인하고 뉴스 내용의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이 회사와 관심 분야의 보도자료를 메일과 RSS로 무료 구독할 수 있습니다. 구독하기>

뉴스 제공한국국제협력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