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D현대오일뱅크-HD현대1%나눔재단, 사랑의달팽이 ‘소리키퍼’ 캠페인 동참

소리키퍼, 청각장애아동 위해 직접 만들어 선물하는 인공와우 머리망 DIY 키트

HD현대오일뱅크 임직원, 청각장애아동의 소리를 지켜주는 머리망 만들기 봉사활동 참여

뉴스 제공
사랑의달팽이
2023-09-06 09:00
서울--(뉴스와이어)--청각장애인을 지원하는 사단법인 사랑의달팽이(회장 김민자)는 HD현대오일뱅크(대표 주영민)와 HD현대1%나눔재단(이사장 권오갑)이 청각장애 아동의 인공와우 분실방지를 위한 ‘소리키퍼’ 캠페인에 임직원 봉사활동으로 참여했다고 6일 밝혔다.

소리키퍼는 인공와우 수술을 한 청각장애아동의 외부장치 분실 및 파손을 막기 위한 머리망 만들기 캠페인이다. 머릿속 내부장치와 자석으로 연결된 외부장치는 1000만원가량의 고가지만, 자석으로 부착하기 때문에 영유아의 경우 떨어뜨리거나 분실하는 경우가 많다. 머리망을 착용하면 인공와우 외부장치가 머리에 고정돼 분실 및 손상을 방지할 수 있다.

HD현대오일뱅크와 HD현대1%나눔재단은 임직원 141명의 참여로 소리키퍼 키트(머리망 DIY 키트) 815개를 수령해 비대면으로 머리망 만들기를 진행 중이다. 완성된 머리망은 사랑의달팽이에서 검수 후 청각장애 아동 가정에 전달할 예정이다.

조영운 사랑의달팽이 사무총장은 “인공와우는 청각장애아동이 소리를 듣게 해 주는 소중한 기기”라며 “머리망 만들기로 소리키퍼 캠페인에 참여해준 HD현대오일뱅크 임직원 분들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소리키퍼 캠페인 참가 희망자는 사랑의달팽이 홈페이지에서 소리키퍼 키트 신청이 가능하다. 참여 시 1키트당 4개의 머리망을 만들 수 있으며, 2시간의 봉사활동 확인서가 발급된다.

사랑의달팽이 소개

사단법인 사랑의달팽이는 듣지 못하는 이들에게 소리를 찾아줘 잃어버렸던 ‘희망과 행복’을 선물하는 복지단체다. 이를 위해 사랑의달팽이는 매년 경제적으로 소외된 청각장애인들에게 인공달팽이관(인공와우) 수술과 보청기를 지원하고 있으며, 난청에 대한 사회적 편견을 해소하는 데 앞장서고 있다. 또한 청각장애 유소년들이 어려운 악기를 다루면서 자신감을 회복할 수 있도록 하고, 당당히 사회의 일원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클라리넷앙상블연주단’을 결성해 사회 적응을 돕고 있다. 사랑의달팽이는 문화행사를 통해 난청에 대한 올바른 인식과 다 함께 소통하는 사회를 만들기 위한 사회인식전환사업도 함께 펼쳐가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soree119.com

연락처

사랑의달팽이
대외협력실
양지혜 실장
070-4322-4135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제공자가 작성해 뉴스와이어 서비스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와이어는 제공기관의 투명성을 확인하고 뉴스 내용의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원은 이 회사와 관심 분야의 보도자료를 메일과 RSS로 무료 구독할 수 있습니다. 구독하기>

뉴스 제공사랑의달팽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