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투파워, 인공지능 ‘AI+’ 인증 획득… 데이터 센터 시장 공략 본격화

국내 업계 최초 AI 적용 인증제품 ‘PD_AI v1.0’ 배전반 출시

안전 솔루션 탑재한 지능형 AI배전반으로 데이터센터 전력설비 수주확대 기대

뉴스 제공
지투파워 코스닥 388050
2023-09-07 13:30
화성--(뉴스와이어)--스마트그리드 전문 기업 지투파워가 ‘AI+’ 인증을 획득했다

지투파워는 지능형 AI 배전반 ‘PD_AI v1.0’ 제품이 한국표준협회(KSA)가 수여하는 인공지능 ‘AI+’ 인증을 획득했다고 7일 밝혔다. 스마트그리드 업계에서 ‘AI+’ 인증을 받은 것은 지투파워가 처음이다.

‘AI+’ 인증은 한국표준협회에서 국제표준에 근거해 인공지능(AI) 기술이 적용된 제품과 소프트웨어의 품질을 인증하는 제도다. 한국표준협회는 소프트웨어 제품 품질 측정 및 패키지 소프트웨어 품질 요구사항 등의 국제표준을 근거로 AI 제품의 기능, 성능, 품질, 최적화 등에 대한 각종 시험과 품질경영 시스템을 기반으로 철저한 시험과 검증 등의 엄격한 심사 절차를 거쳐 ‘AI+’ 인증서를 수여한다.

이번에 AI+ 인증을 획득한 지능형 AI 배전반 ‘PD_AI v1.0’은 배전반 사고와 고장 시 발생하는 미세한 부분 방전을 검출하고 분석해 진단하는 AI 기반 상태 감시 진단 기술을 적용, 전력의 안정적인 운영 관리를 통한 전력 설비의 사고를 예방할 수 있다.

앞서 지투파워는 8월 31일 수출입은행(조달청) 데이터 센터에 최적화된 전기안전 솔루션 기술인 인공지능 AI+ 배전반의 납품 계약을 체결했다고 공시(단일판매공급계약)한 바 있다. 지투파워는 수출입은행(조달청) 데이터 센터에 대한 인공지능 AI+ 배전반 납품을 계기로 향후 데이터 센터에 인공지능 ‘AI+’ 인증 제품을 탑재한 배전반의 수요가 늘어 당사 배전반 수주가 증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최근 챗GPT 등 생성형 AI의 상용화와 데이터 사용량 증가로 데이터 센터의 건설이 확대되고, 전력 사용량 증가로 화재 사고의 위험성이 높아지면서 전력 설비의 안정성이 중요해지고 있기 때문에 인공지능 AI+ 배전반이 적용된 전력 설비는 사고 예방에 중대한 영향을 미친다.

지투파워 기업부설연구소 연구 책임자인 이동준 부사장(CTO)은 “이번 인공지능 AI+ 인증 획득에 따라 앞으로 안정성이 중요한 데이터 센터를 비롯한 스마트그리드 전력 설비 시장에서 선도적 위치를 확고히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지투파워는 분산형 에너지 자원을 AI, 사물 인터넷(loT) 기술을 이용해 가상 발전소(VPP, Virtual Power Plant)에 연계함으로써 분산형 디지털 전력 체계인 스마트그리드 사업을 추진하는 회사다.

지투파워 소개

스마트그리드 전문 기업 지투파워는 2010년 12월 17일 설립돼 CMD(상태 감시 진단) 기술을 기반으로 한 수배전반, 태양광 발전 시스템 등의 제조 및 설치 사업을 영위하고 있다. 당사 CMD 기술은 사물 인터넷(IoT), 인공지능(AI), 정보통신기술(ICT)이 적용된 EMS의 한 종류로 정부로부터 신기술로 인정받았으며 공공기관에 대한 공급이 매출 대부분 차지하고 있다. 신규 사업으로 친환경 전력기기, VPP, 수소 연료전지 등을 추진하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g2p.co.kr

연락처

지투파워
공시기획팀
이경승 부장
031-427-1261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제공자가 작성해 뉴스와이어 서비스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와이어는 제공기관의 투명성을 확인하고 뉴스 내용의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원은 이 회사와 관심 분야의 보도자료를 메일과 RSS로 무료 구독할 수 있습니다. 구독하기>

뉴스 제공지투파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