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투자증권, 카드 포인트로 주식투자하는 ‘알파 플러스 카드’ 출시

뉴스 제공
신한투자증권 코스피 055550
2023-09-08 10:51
서울--(뉴스와이어)--신한투자증권(대표이사 김상태)은 주식투자 전용 카드인 ‘알파 플러스 카드’를 출시했다고 8일 밝혔다. 이 카드는 신용카드 사용 포인트를 신한투자증권 계좌에 적립하고, 국내·해외 주식뿐 아니라 채권·펀드 등 금융 상품까지 투자할 수 있다.

신한투자증권과 신한카드가 손잡고 선보인 알파 플러스 카드는 역대급 적립률이 돋보인다. 편의점·통신 요금·커피전문점 등 사용 금액의 5%를 적립해주며, 대형마트·백화점·주유소도 3% 적립된다. 월 최대 적립금은 4만원(연 48만원)이다.

카드 포인트를 소액투자 서비스와 연결하면, 매월 적립식 투자도 가능하다. 가령 애플 주식 5000원 매수를 설정하면, 적립금 5000원이 쌓일 때마다 애플 주식 0.02주(애플 주가 25만원 미만 가정)가 자동 매수돼 매월 저축하듯 애플 주식을 모아갈 수 있다. 고객은 카드만 쓰는데, 알아서 주식이 쌓여가는 콘셉트다.

더불어 투자전문가들의 컨설팅도 받을 수 있다. 현재 신한투자증권 거액 자산가들에게 제공되는 디지털 PB들의 컨설팅 서비스를 카드 발급 고객에게 제공한다. 컨설팅은 투자 금액과 무관하며, 카드 발급 후 전담 PB가 매칭돼 주식·채권·연금 등 투자 상담을 받을 수 있다. 그뿐만 아니라 유료 투자정보 서비스인 ‘투자플러스’도 2주간 무료로 제공된다.

알파 플러스 카드는 신한카드의 ‘신한플레이’, 신한투자증권 ‘신한알파’, 신한금융그룹 통합 금융 플랫폼 ‘신한플러스’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이후 신한투자증권 계좌를 개설하고, 마일리지 적립 계좌로 지정하면 된다. 계좌 개설이 완료되면 신한투자증권의 전문 컨설턴트(디지털PB)가 고객에게 전화를 걸어 투자 상담이 진행되며, 이때 고객이 원하는 상담방식(쪽지·Talk 등)을 지정할 수 있다.

신한투자증권은 카드 출시를 맞아 고객 이벤트를 10월 31일까지 진행한다. 알파 플러스 카드 발급 후 2만원 이상 사용하면, 해외 주식 상품권 2만원권을 지급하는 이벤트다. 자세한 사항은 신한투자증권 홈페이지 및 신한알파 MTS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웹사이트: https://www.shinhansec.com/

연락처

신한투자증권
홍보실
조주익 팀장
02-3772-3833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제공자가 작성해 뉴스와이어 서비스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와이어는 제공기관의 투명성을 확인하고 뉴스 내용의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원은 이 회사와 관심 분야의 보도자료를 메일과 RSS로 무료 구독할 수 있습니다. 구독하기>

뉴스 제공신한투자증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