빛의 벙커 ‘세잔, 프로방스의 빛’ 전시 기간 연장… 신규 인터미션 콘텐츠 공개

빛의 벙커, 다채롭고 화려한 색채의 ‘세잔, 프로방스의 빛’ 전시회 2024년 3월 3일까지 연장 운영

지역 예술가와 협업한 새로운 인터미션 콘텐츠 공개… 제주 자연과 교감하는 경험 전달

추석 황금 연휴 기간, 가족·연인·친구와 함께 가볼 만한 제주 여행 코스로 ‘제격’

뉴스 제공
빛의 벙커
2023-09-11 10:32
제주--(뉴스와이어)--빛과 음악을 통해 새로운 예술적 경험을 선사하는 복합문화예술공간 빛의 벙커가 ‘세잔, 프로방스의 빛’ 전시회를 2024년 3월 3일까지 연장 운영한다.

제주 성산에 있는 빛의 벙커는 2022년 11월 네 번째 전시인 세잔, 프로방스의 빛 전시회를 개막하고 현대 미술의 아버지라고 불리는 폴 세잔과 추상 미술의 선구자 바실리 칸딘스키의 작품을 빛과 음악으로 재해석해 선보이고 있다. 특히 첨단 기술을 통해 구현한 공간을 가득 채운 고화질 영상과 클래식, 재즈, 록 등 다양한 장르의 음악이 선사하는 역동적인 몰입감으로 관람객들의 호평을 받았다. 빛의 벙커는 추석 황금연휴 기간을 앞두고 세잔, 프로방스의 빛 전시회를 찾는 가족 단위 관람객들의 높은 호응에 전시 연장을 결정하게 됐다.

빛의 벙커는 지역 예술가인 백성원 작가와 협업해 포토타임을 위한 새로운 인터미션 콘텐츠 ‘화산도’도 공개했다. 백성원 작가는 어린 시절 제주에서의 추억을 바탕으로 시시각각 변화하는 자연의 강렬한 인상을 자신만의 형상과 색채로 그려냈다. 시간의 흐름에 따라 콘텐츠를 세 가지 주제로 구성해 △고요하고 평화로운 ‘새벽’ △따스한 햇살이 지나가고 노을이 지는 ‘초저녁’ △광활한 우주로 나타낸 ‘고요한 우주의 밤’을 풍경화와 점묘화로 표현해 자연과 교감하는 신비롭고 환상적인 경험을 관객에게 전달한다.

이번 인터미션 콘텐츠는 11월 17일까지 메인 전시가 시작되기 전 3분간 상영되며, 전시의 전체 구성은 ‘화산도’를 시작으로 빛의 벙커 인트로, ‘세잔, 프로방스의 빛’, ‘칸딘스키, 추상 회화의 오디세이’가 이어진다.

티모넷 박진우 대표는 “세잔, 프로방스의 빛 전시에 대한 관람객들의 꾸준한 관심과 성원에 힘입어 전시 연장을 결정하고 제주의 다채로운 아름다움을 느낄 수 있는 인터미션 콘텐츠를 마련했다”며 “특히 이번 추석 연휴를 맞아 빛의 벙커를 찾는 관람객들이 빛과 음악으로 표현된 프로방스와 제주의 자연 풍경을 통해 가족·친구·연인과 잊지 못할 추억을 만들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빛의 시리즈는 제주 빛의 벙커와 서울 빛의 시어터를 비롯해 파리, 암스테르담, 뉴욕 등 전 세계 9곳에 개관했으며, 복합문화예술공간에서 빛과 음악을 통해 예술과 하나가 되는 이색적인 경험을 제공하고 있다.

빛의 벙커 인스타그램: https://www.instagram.com/bunkerdelumieres
빛의 시어터 인스타그램: https://www.instagram.com/theatre_des_lumieres/
빛의 라운지 인스타그램: https://www.instagram.com/lounge_de_coloris/

웹사이트: https://www.deslumieres.co.kr

연락처

빛의 벙커 홍보대행
KPR
김유림
02-3406-2293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제공자가 작성해 뉴스와이어 서비스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와이어는 제공기관의 투명성을 확인하고 뉴스 내용의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원은 이 회사와 관심 분야의 보도자료를 메일과 RSS로 무료 구독할 수 있습니다. 구독하기>

뉴스 제공빛의 벙커

배포 분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