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스트, MAXST AR SDK 6.1.0 업데이트 론칭

AR 기술 꾸준히 고도화해 다양한 분야에 실감있는 AR 경험 제공

뉴스 제공
맥스트 코스닥 377030
2023-09-19 10:30
서울--(뉴스와이어)--메타버스 플랫폼 전문 기업 맥스트(#377030)가 AR 개발 플랫폼의 인식 성능을 업그레이드해 MAXST AR SDK 6.1.0 버전을 9월 19일 선보인다. 올해 5월 선보인 6.0 버전 이후, 이번 업데이트 버전에서는 주요 인식 성능을 향상시켜 더 현실감 있는 AR 경험을 제공할 예정이다.

MAXST AR SDK 6.1.0 버전은 패키징 기능을 도입, 인식 가능한 타깃의 개수와 속도를 늘렸다. 2D 오브젝트 타깃은 기존 50개에서 최대 1000개까지, 3D 타깃은 기존 3개에서 최대 25개까지 불러올 수 있게 됐다. 공간은 최대 5개까지 로드해 인식 및 추적할 수 있다. 또 3D 공간 인식 및 AR 콘텐츠 트래커 기능(Object Tracker, Object Fusion Tracker, Space Tracker)을 개선해 먼 거리에서도 사물 및 공간을 인식할 수 있고, 카메라 각도 변화에 대한 추적 안정성을 확보했다.

이번 업그레이드로 공간 및 오브젝트에 대한 인식 정확도가 향상, 다양한 분야에서 사실감 있는 AR 경험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게임이나 교육 분야에서 캐릭터나 오브젝트를 더 정확하게 인식할 수 있게 돼 사실적인 게임 플레이가 가능하고, 여러 이미지 및 3D 모델을 정확하게 인식해 생생한 학습 경험을 제공할 수 있다. AR 쇼핑과 관광/문화 분야에서는 상품에 대한 사실적인 정보 제공으로 편리한 쇼핑 경험을 가능하게 하고, 풍부한 AR 여행 경험과 문화 체험 서비스 제공할 수 있다. 스마트 팩토리 등 산업 현장에서도 AR 기술을 적용해 현장의 다양한 문제를 정교하게 해결할 수도 있다. 세계적 수준으로 인정받는 AR 개발 플랫폼인 ‘MAXST AR SDK’는 현재까지 50여개 국에서 총 8500개가 넘는 AR 앱들의 개발 키트로 사용되고 있다.

또 3D 오브젝트 맵 데이터 생성 툴 ‘Visual SLAM Tool’과 공간 맵 데이터 생성 툴 ‘MAXSCAN’도 업데이트 해 선보인다. 업데이트된 앱으로 생성된 맵 데이터는 서버 접속없이 로드할 수 있는 타깃의 개수를 향상시키는 패키징 기능을 지원하며, 이는 AR SDK의 인식 성능을 개선한다.

맥스트 조규성 부사장은 “이번 6.1.0 업데이트로 AR 앱의 서비스 영역이 더 확장되기를 바란다”면서 “맥스트의 AR 기술을 꾸준히 고도화해 일상에서 완성도 높은 AR 서비스를 경험할 수 있도록 만들겠다”고 말했다. 이어 “XR 메타버스 시장은 애플과 같은 글로벌 기업들의 디바이스 발전과 함께 계속 성장하게 될 것”이라며 “당사는 현재 AR 원천 기술을 공간 컴퓨팅(Spatial Computing) 영역까지 확장 진보시켜, 애플 비전프로와 같은 제품들에 탑재돼 함께 성장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말했다.

맥스트 소개

맥스트(Maxst)는 최고라는 ‘Max’에 최상급 표현 ‘~st’를 붙여 ‘증강 현실 분야에서 최고의 회사가 되자’는 목표로 설립된 메타버스 전문 기업이다. 국내 원천 기술로 개발된 증강 현실 엔진을 바탕으로 다양한 증강 현실 솔루션을 개발하고 있다. 2022년 오픈베타 버전을 공개한 메타버스 개발 플랫폼 맥스버스(MAXVERSE)는 누구나 쉽고 빠르게 현실 세계를 메타버스 공간으로 만들고, 현실과도 연결할 수 있는 통합 플랫폼이다. 맥스트는 국내 메타버스 생태계 발전을 견인할 혁신 기업으로 주목받고 있다.

MAXST AR SDK: https://developer.maxst.com/
맥스트 AR SDK 적용 사례: https://www.youtube.com/watch?v=-vydQtkC2YA

웹사이트: http://www.maxst.com

연락처

맥스트
민지윤
02-585-9566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제공자가 작성해 뉴스와이어 서비스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와이어는 제공기관의 투명성을 확인하고 뉴스 내용의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원은 이 회사와 관심 분야의 보도자료를 메일과 RSS로 무료 구독할 수 있습니다. 구독하기>

뉴스 제공맥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