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의달팽이, 우리금융미래재단과 함께 인공달팽이관 수술 지원

사랑의달팽이-우리금융미래재단, 청각장애인 100명에 인공달팽이관 수술 및 언어 재활치료 지원

뉴스 제공
사랑의달팽이
2023-09-20 09:00
서울--(뉴스와이어)--청각장애인을 지원하는 사단법인 사랑의달팽이(회장 김민자)는 우리금융그룹 우리금융미래재단(이사장 임종룡)과 함께 7억원 규모로 청각장애 아동·청소년의 인공달팽이관 수술을 지원한다고 20일 밝혔다.

사랑의달팽이는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취약계층 청각장애 아동·청소년 100명에게 인공달팽이관 수술 및 언어 재활치료를 지원할 예정이다.

앞서 임종룡 우리금융미래재단 이사장은 17일 사회공헌 콘서트 ‘우리 모모콘’ 현장을 방문해 “우리 주변에는 시각·청각 장애로 문화생활은 물론이고 기본적인 생활조차 어려운 어린아이들이 많다”며 “이 아이들이 눈부신 세상을 만나고 세상의 아름다운 울림을 느낄 수 있도록 빛과 소리를 선물하는 ‘우리 루키(Look & Hear) 프로젝트’를 시작하려 한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과 관련해 김민자 사랑의달팽이 회장은 “우리금융미래재단과 함께 ‘우리 루키 프로젝트’를 통해 100명의 청각장애 아동·청소년에게 소리를 선물하고 아이들이 희망을 꿈꿀 수 있게 돼 기쁘다”고 말했다.

2007년 사단법인으로 설립된 사랑의달팽이는 지난해까지 총 1763명의 청각장애인에게 인공달팽이관 수술 및 재활치료 비용을 지원했다.

사랑의달팽이 소개

사단법인 사랑의달팽이는 듣지 못하는 이들에게 소리를 찾아줘 잃어버렸던 ‘희망과 행복’을 선물하는 복지단체다. 이를 위해 사랑의달팽이는 매년 경제적으로 소외된 청각장애인들에게 인공달팽이관(인공와우) 수술과 보청기를 지원하고 있으며, 난청에 대한 사회적 편견을 해소하는 데 앞장서고 있다. 또한 청각장애 유소년들이 어려운 악기를 다루면서 자신감을 회복할 수 있도록 하고, 당당히 사회의 일원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클라리넷앙상블연주단’을 결성해 아이들의 사회적응을 돕고 있다. 사랑의달팽이는 문화행사를 통해 난청에 대한 올바른 인식과 다 함께 소통하는 사회를 만들기 위한 사회인식전환사업도 함께 펼쳐가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soree119.com

연락처

사랑의달팽이
대외협력실
양지혜 실장
070-4322-4135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제공자가 작성해 뉴스와이어 서비스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와이어는 제공기관의 투명성을 확인하고 뉴스 내용의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원은 이 회사와 관심 분야의 보도자료를 메일과 RSS로 무료 구독할 수 있습니다. 구독하기>

뉴스 제공사랑의달팽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