렌징, 아시아-태평양 지역에서 렌징™ 에코베로™ 및 비오셀™의 책임감 있는 비스코스 섬유 생산 확대

인도네시아 렌징 생산 공장의 성공적 전환으로 아시아-태평양 지역에서 연간 30만3000톤의 책임감 있는 비스코스 섬유 생산 가능

EU 에코라벨 인증 받은 책임감 있는 비스코스 섬유의 안정적 공급으로 환경 영향이 낮은 섬유 제품에 대한 아-태 지역의 선호도 변화와 수요 증가 부응

뉴스 제공
렌징 비엔나증권거래소 LNZ
2023-09-21 13:22
렌징, 오스트리아--(뉴스와이어)--목재 기반 특수 섬유 분야의 선도적인 글로벌 제조업체 렌징 그룹(Lenzing Group)이 아시아-태평양 지역에서 자사의 섬유 브랜드인 ‘렌징™ 에코베로™(LENZING™ ECOVERO™)’ 및 부직포 브랜드인 ‘비오셀™(VEOCEL™)’의 책임감 있는 고품질 비스코스 섬유 생산을 확대할 계획이라고 발표했다.

EU 에코라벨 인증을 받은 비스코스 섬유는 렌징의 인도네시아 푸르와카르타 공장(PT. South Pacific Viscose)에서 생산되며, 환경을 의식하는 소비자들 사이에 환경 영향이 낮은 섬유 및 부직포 제품에 대한 증가하는 수요를 충족하는 데 도움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렌징은 인도네시아 공장의 연간 이산화탄소 배출량과 황산가스 배출량 저감에 성공했으며, 폐수 감소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렌징 그룹의 CEO 스테판 시엘라프(Stephan Sielaff)는 “우리는 우리가 영위하는 산업을 더욱 지속 가능하게 만들고, 섬유 비즈니스 모델을 선형에서 순환형으로 전환하기 위해 끊임없이 노력하고 있다. 따라서 당사의 지속 가능성 성과를 다시 한 번 확인할 수 있는 EU 에코라벨[1]을 획득하게 돼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 환경에 미치는 영향이 적은 특수 섬유에 대한 수요는 구조적으로 계속 증가하고 있으며, 특히 아시아에서 엄청난 성장 잠재력을 보이고 있다. 렌징은 인도네시아뿐만 아니라 전 세계 자사 공장에 대한 투자를 통해 증가된 환경 영향이 적은 특수 섬유에 대한 수요를 충족시킬 수 있는 위치에 서게 됐다”고 말했다.

환경 발자국 수치가 낮은 제품에 대한 아시아-태평양 지역의 수요 증가에 대응 준비 완료

환경을 의식하는 아시아 소비자에게 서비스를 제공하는 브랜드 및 리테일러를 위해 전환된 푸르와카르타 공장은 아시아-태평양 지역의 밸류체인 파트너와 근접해 있어 훨씬 짧은 거리와 리드 타임 내에 더 많은 양의 책임감 있는 비스코스 섬유를 운송할 수 있어 섬유 공급망의 전체 탄소발자국을 줄일 수 있다.

렌징™ 에코베로™ 브랜드의 비스코스 섬유는 일반 비스코스 섬유 보다 화석 에너지 사용량과 물 사용량이 최대 50% 낮으며[2], 국제적으로 인정받는 EU 에코라벨 인증을 받았다. 또한 탑, 드레스, 티셔츠, 라운지웨어와 같은 우븐 및 니트웨어 제품에 사용돼 왔으며, M&S, H&M, 리바이스 등 세계 유수의 패션 브랜드가 사용 중이다.

렌징 그룹의 글로벌 섬유 사업부 부사장 플로리안 휴브랜드너(Florian Heubrandner)는 “아시아-태평양 지역은 우리에게 많은 잠재력과 성장 기회를 제공한다. 브랜드와 리테일러가 제조 네트워크를 지속적으로 재구성함에 따라 방적업체, 직조업체, 편직업체, 의류 제조업체 및 소싱 오피스에 이르기까지 공급망의 모든 구성요소가 집약된 지역이 됐다”며 “이 지역에서 책임감 있는 비스코스에 대한 수요가 계속 증가함에 따라 푸르와카르타 공장에서 생산을 늘리면 기존 고객과 더욱 긴밀하게 협력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일반 비스코스 섬유에서 책임감 있는 비스코스 섬유로 전환하고자 하는 새로운 잠재 고객에게 렌징™ 에코베로™를 소개할 수 있을 것이다”고 밝혔다.

렌징의 푸르와카르타 공장은 다양한 용도의 책임감 있는 제품을 찾는 업계 파트너사들에게 더 많은 옵션을 제공하기 위해 2023년 말까지 탄소발자국이 적은 원착 기술을 적용해 원단 염색 시 물과 에너지 사용량을 크게 줄일 수 있는 렌징™ 에코베로™ 블랙 특수 섬유를 생산할 예정이다.

렌징은 2030년까지 그룹 전체 제품의 톤당 이산화탄소 배출량을 50% 줄이고, 2050년까지 탄소 중립을 달성한다는 목표에 따라 생산 공장들의 전환을 진행했으며, 연간 약 13만 톤의 탄소 배출량을 줄이는 데 성공했다. 이러한 선구적인 변화를 이룰 수 있었던 핵심 요인은 현장에서 화석 연료 기반 에너지를 지열 기반 에너지로 전환한 것이다.

관련 이미지는 렌징 미디어랩(https://mediadb.lenzing.com/pinaccess/pinaccess.do?pinCode=HS1lYvFNpfti)에서 다운받을 수 있다.

렌징™ 에코베로™ 소개 

렌징 그룹(Leznzing Group)에서 생산하는 렌징™ 에코베로™(LENZING™ ECOVERO™) 브랜드 비스코스 섬유는 환경에 책임을 지는 비스코스의 새로운 업계 표준이다. 높은 환경 기준을 충족하는 친환경 생산 공정을 통해 인증된 재생 가능한 목재 원료에서 추출한 렌징™ 에코베로™ 섬유는 지속 가능한 라이프스타일에 적합하며 보다 깨끗한 환경을 제공한다. 렌징™ 에코베로™ 섬유는 생분해성 및 다용성을 갖췄으며, 지속 가능한 라이프스타일에 맞게 제작돼 보다 깨끗한 환경에 기여하므로 소비자가 선택하는 패션이 환경에 미치는 영향을 줄인다.

비오셀™ 소개 

비오셀™(VEOCEL™)은 렌징(Lenzing) 그룹의 프리미엄 부직포 전문 브랜드다. 비오셀™은 재생가능한 나무 원료에서 추출함으로써 부직포 산업에서 지속가능성과 자연에서 오는 편안함을 산업 표준 기준에 일치시키도록 노력하고 있다. 비오셀™은 흡수성, 액체 분포, 통기성, 생분해성, 다목적성 등 비오셀™ 섬유만의 유익한 특징을 통해 자연의 본질을 부직포 제품으로 전달한다. 비오셀™의 제품 포트폴리오에는 지속가능한 생활방식에 적합하게 개발돼 자연의 순환에 완전히 통합됨으로써 환경 균형을 유지하는 데 도움이 되는 비오셀™ 라이오셀(VEOCEL™ Lyocell) 섬유가 있다. 이 섬유는 식물성 원료로 깨끗하고 안전하며 생분해성을 인증받았으며 환경 친화적인 생산 공정에서 제조된다. 비오셀™ 브랜드는 4가지 카테고리인 비오셀™ 뷰티, 비오셀™ 바디, 비오셀™ 인티밋 및 비오셀™ 서페이스로 분류되며 베이비케어, 뷰티 및 바디케어, 여성청결용품 및 표면세정용품에 사용된다. 비오셀™ 브랜드의 섬유는 인증되고 통제된 산림 및 조림에서 재생 가능한 목재 공급원을 사용하며, 환경 친화적이고 폐쇄적인 루프 생산 공정에서 제조된다. 모든 표준 비오셀™ 섬유는 산업, 가정, 토양, 담수 및 해양 조건에서 퇴비화 및 생분해성 인증을 받았으며, 이를 통해 안전하게 원료로 분해돼 환경으로 완전히 복귀할 수 있다.

렌징 그룹 소개 

렌징 그룹(Lenzing Group)은 재생 가능한 원목 자재로 만든 특수 섬유의 환경친화적 생산을 표방한다. 업계 혁신 리더로서 렌징은 글로벌 섬유 및 부직포 제조업체의 파트너며 많은 새로운 기술 개발을 주도하고 있다.  렌징 그룹의 고품질 섬유는 우아한 여성복부터 다용도 데님, 고성능 스포츠 의류까지 다양한 직물의 기반을 이루고 있다. 생분해성, 퇴비성 그리고 변함없는 고품질로 렌징의 섬유는 위생용품 및 농업에의 적용에도 매우 적합하다.  렌징 그룹의 사업 모델은 전통적인 섬유 생산업체의 모델을 뛰어넘는다. 렌징은 고객 및 파트너와 함께 가치 사슬을 따라 혁신적인 제품을 개발해 소비자를 위한 부가가치를 창출한다. 렌징 그룹은 모든 원자재의 효율적인 활용과 처리를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섬유 부문을 폐쇄 루프 경제로 방향 전환하는 데 도움이 되는 솔루션을 제공한다. 렌징은 지구 온난화 속도를 줄이고 파리 기후 협정과 유럽연합 집행위원회의 ‘그린 딜’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즉 탄소제로 미래를 실현하기 위한 분명한 비전이 있다.   2022년 현재 렌징 그룹 매출은 25억7000만유로 , 제품 용량은 114만5000톤이며 , 직원 8301명을 보유하고 있다. TENCEL™, VEOCEL™, LENZING™, REFIBRA™, ECOVERO™, LENZING MODAL™, LENZING VISCOSE™, MICROMODAL™, PROMODAL™은 Lenzing AG의 상표다.

웹사이트: https://www.lenzing.com

연락처

렌징
리타 응(Rita Ng)
글로벌 마케팅 서비스 책임자
(852)-3718-5675
이메일 보내기

렌징 홍보대행
시너지 힐앤놀튼
김효정 사원
02-2287-0940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제공자가 작성해 뉴스와이어 서비스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와이어는 제공기관의 투명성을 확인하고 뉴스 내용의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원은 이 회사와 관심 분야의 보도자료를 메일과 RSS로 무료 구독할 수 있습니다. 구독하기>

뉴스 제공렌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