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티즌 59% ‘추석 선물은 기프티콘보다 실물 상품 선호’

온라인 커뮤니티 뽐뿌 이용자 376명 대상 설문조사 결과

모바일 기프티콘 선물 응답 25%에 그쳐

뉴스 제공
뽐뿌커뮤니케이션
2023-09-22 14:00
서울--(뉴스와이어)--최근 청탁금지법이 개정 시행되면서 이번 추석 명절부터는 실물 상품뿐 아니라 모바일 기프티콘 선물도 가능하도록 확대됐지만, 아직은 기프티콘 선물에 대해 시기상조라는 인식이 큰 것으로 나타났다.

온라인 커뮤니티 뽐뿌는 회원을 대상으로 추석 선물 선호도를 설문조사한 결과, 전체 응답자 중 59.3%는 실물 상품을 선물할 예정이라고 답했다고 밝혔다. 이번 설문조사는 뽐뿌에서 이달 11일부터 14일까지 이용자 376명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선호하는 추석 선물 유형에 관한 질문에 가장 많은 응답자인 33.8%가 ‘실물 상품을 온라인으로 구매 후 전달’을 선택했다. 이어 '실물 상품을 오프라인으로 구매 후 전달’하겠다는 응답도 25.5%를 차지해 전체 응답자 중 59.3%가 실물 상품을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추석 선물을 하지 않겠다’는 응답도 15.4%에 달했다.

추석 선물로 기프티콘을 이용하겠다고 응답한 회원 중에는 ‘카카오톡 선물하기 등의 서비스를 이용하겠다’는 응답이 11.2%로 가장 많았다. 그 외 ‘오픈마켓을 이용한 기프티콘 구매(6.9%)’, ‘브랜드 공식 숍에서 기프티콘 구매(2.7%)’ 등의 순이었다.

설문에 참여한 한 네티즌은 댓글을 통해 ‘어르신께 선물을 드리는 경우가 많은데 기프티콘류는 아직 성의 없어 보이는 느낌이고 사용하기도 어려우실 것 같다’는 의견을 남겼다.

기프티콘 선물을 선호한다는 댓글 의견에는 ‘서로 부담스럽지 않고 접근이 쉬워서 카카오톡 등 기프티콘 선물하기 서비스를 이용한다’며 편리성을 강조했다.

이번 설문조사를 진행한 뽐뿌는 쇼핑 정보, 구매 후기, 이벤트 등 다양한 정보가 공유되는 온라인 커뮤니티다.

뽐뿌커뮤니케이션 소개

뽐뿌커뮤니케이션은 온라인 커뮤니티 사이트 ‘뽐뿌’를 운영하고 있다. 뽐뿌는 ‘보는 사람이 어떤 물건을 사고 싶도록 충동질을 느끼는 감정, 또는 그러한 감정을 유발하는 행위’를 뜻하며, 쇼핑 정보 공유를 위한 사이트에서 출발했다. 하지만 이제 뽐뿌라는 단어는 단순히 쇼핑을 넘어 다양한 분야에서 ‘무엇을 하고 싶어 하다’, ‘추구하다(wanna be)’, ‘동기를 부여하다(motivation)’라는 보다 넓은 의미를 가진 단어가 됐으며, 뽐뿌 커뮤니티 역시 뽐뿌가 될만한 모든 것을 다루는 대형 커뮤니티로 성장했다.

웹사이트: https://www.ppomppu.co.kr

연락처

뽐뿌커뮤니케이션
커뮤니케이션팀
김유경 과장
070-5088-2405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제공자가 작성해 뉴스와이어 서비스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와이어는 제공기관의 투명성을 확인하고 뉴스 내용의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원은 이 회사와 관심 분야의 보도자료를 메일과 RSS로 무료 구독할 수 있습니다. 구독하기>

뉴스 제공뽐뿌커뮤니케이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