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마스 인더스트리즈, 한강경찰대 순찰정 수주

더 빨라지고, 강도는 증강… 수요자 요구에 맞춰 제작

40년 넘는 시간 축적한 설계 실적·인력 자원 높은 평가

2023-09-27 13:25
서울--(뉴스와이어)--국내 특수선박 제조업체 로마스 인더스트리즈가 서울시 한강경찰대 순찰정 교체 사업에 응모해 수주에 성공했다.

한강경찰대 순찰정의 다른 이름은 ‘구조정’이다. 행주대교부터 강동대교에 이르는 41.5km 한강을 오가며 사계절 인명을 구조하는 업무를 맡고 있어서다. 서울시는 순찰청 교체 예산을 배정해 신형 순찰정을 올해 말까지 배치하기로 했다.

국내에서 순찰정을 제작할 수 있는 5개 업체가 서울시 순찰정 교체 사업에 응모했다. 이중 로마스 인더스트리즈가 한강경찰대에서 필요한 성능을 갖춘 제품으로 입찰에 성공했다.

입찰 제안서 정량적 평가는 기업 보유 인력, 납품 실적, 특허, 경영평가, 인증 내역(품질, 용업, 사후관리) 등의 항목이었다. 로마스 인더스트리즈는 40년이 넘는 기간 동안 축적해온 다양한 설계 실적과 인력 자원을 다수 보유하고 있다는 점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수요자의 요구사항을 제안서에 잘 구현한 것도 입찰 성공의 배경으로 분석된다. 로마스 인더스트리즈는 2011년과 2014년 한강경찰대에 순찰정 4척을 납품했다. 10년 이상 유지보수 및 기술 지원을 맡아 수요자 요구조건에 대한 이해도가 높고, 이를 자체 기술(설계, 법적)로 선박에 반영했다.

익수자 및 사고 지역에 골든타임 내 도착해야 하는 한강경찰대에서 요구하는 성능 중 가장 중요한 요소는 속도다. 한강경찰대 관할 구역은 망원, 이촌, 뚝섬, 광나무에 위치한 4개 센터를 중심으로 하는 41.5km의 한강이다. 로마스 인더스트리즈에서 건조해 한강경찰대에 납품하기로 한 순찰청은 300마력의 성능을 갖췄다. 기존 순찰청 엔진 마력은 250마력이다.

익수자 구조, 사체 인양을 포함한 순찰정의 주요 용도는 안전 사고 방지 및 범죄 단속·예방, 대테러 업무지원으로, 로마스 인더스트리즈는 기존 알루미늄 선체 두께를 5mm에서 6mm로 늘려 강도를 증강했다. 대원들의 선체 내 활동을 좀 더 자유롭게 하기 위해 선체 통로 폭도 넓혔다.

한편 로마스 인더스트리즈에서 기존에 한강경찰대에 납품한 순찰정은 9월부터 디즈니 플러스에서 방영 중인 드라마 ‘한강’에서 한강경찰대 소속 주인공의 활약을 돕는 모습으로 볼 수 있다.

1981년 설립된 로마스 인더스트리즈는 대한민국 해군 및 해경에 특수정을 납품해 국가안보 강화에 기여하고 있다. 글로벌 네트워크와 파트너십을 통해 K-국방을 세계화하는데 앞장서고 있는 로마스 인더스트리즈는 미래 교통수단인 위그선과 전기항공기 개발 분야에서도 선도적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로마스 인더스트리즈 소개

로마스 인더스트리즈는 지구 환경의 미래를 고민한다. 전기항공기 사업(ELECTRIC AIRCRAFT)으로 전기 추진 엔진 항공기 개발사와 협력해 아시아-태평양의 더 나은 하늘을 만들어 나갈 것이다. 로마스 인더스트리즈는 위그선 사업 등 해상 물류 체계의 혁신적인 기술 도입을 영위하고 있다.

웹사이트: https://www.romasindustries.com/

연락처

로마스 인더스트리즈 홍보대행
미디어 HKBS
박선영 선임부장
070-5014-3303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제공자가 작성해 뉴스와이어 서비스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와이어는 제공기관의 투명성을 확인하고 뉴스 내용의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원은 이 회사와 관심 분야의 보도자료를 메일과 RSS로 무료 구독할 수 있습니다. 구독하기>

뉴스 제공로마스 인더스트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