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영모 작가의 ‘몽상가의 침묵’ 교보문고 POD 소설 부문 베스트셀러

뉴스 제공
페스트북
2023-10-16 16:43
안양--(뉴스와이어)--손영모 작가의 ‘몽상가의 침묵’이 9월 교보문고 POD 부문 베스트셀러에 올랐다.

몽상가의 침묵은 현직 의사가 쓴 메디컬 단편 소설집으로, 의학 소재를 다룬 세 편의 단편 소설로 구성됐다. ‘몽상가의 침묵’은 의학적 판단과 현실 간 모순, ‘아폽토시스’는 바이러스와 그에 따른 사회적 혼란을 묘사했다. ‘오래된 이야기’는 백신 개발과 의학자들의 노력을 중심으로 한 다큐멘터리 소설이다.

저자 손영모는 연세대 의대 소아과 교수이자 개원의로 활동해온 원로 의사다. 소아감염학을 전공했으며 1994년, 2004년 국민보건 발전과 사회 발전에 기여한 공로로 대한민국 국민포장을 받았다. 다수의 관련 논문과 ‘아가야 어디가 아프니’, ‘소아 백과사전’을 집필했으며 현재 소아과 개원의로 활동하고 있다.

책을 편집한 페스트북 마형민 편집장은 “지난 수년간 인류는 신종 독감, 사스, 메르스, 코로나19 팬데믹 등 새로운 바이러스 전염병이 인류를 위협하는 상황을 경험했다”며 “손영모 작가는 자신의 의학적 지식을 한껏 살려 현실을 날카롭게 해부한다. 세 편의 단편 소설에 담긴 전문성과 진실성이 독자들에게 온전히 가 닿아 큰 감동을 준것 같다”고 베스트셀러 선정 소회를 밝혔다.

교보문고 베스트셀러 소식을 접한 손영모 작가는 “소아과 개원의로 활동하면서 마주한 코로나 팬데믹은 우리의 삶과 사회를 크게 바꿨다”며 “의료현장에서 보고 듣고 느낀 것, 생각한 것들을 소설에 녹여내고자 노력했다. 큰 기대를 하지 않았는데 이렇게 베스트셀러에 오르다니 감회가 새롭다. 모든 독자에게 감사를 전하고 싶다”고 말했다.

인터넷 서점의 한 독자는 묵묵히 재난을 이겨내도록 도와주신 분들께 감사하며 읽었다며, 코로나19 사태 때 종횡무진 노력했던 의료진을 생각하며 추천하는 책이라는 리뷰를 남기기도 했다.

몽상가의 침묵은 주요 온라인 서점을 통해 종이책과 전자책으로 구매할 수 있다. 작가의 계속되는 스토리는 에올리안닷컴에서 만나볼 수 있다.

페스트북 소개

‘작가들이 크리에이터를 위해 만든 회사’. 2013년 설립된 페스트북은 총 500종이 넘는 출간물과 100종 이상의 베스트셀러를 보유한 대한민국의 크리에이터 중심 출판사다. 예술가와 예비 작가의 합리적이고 효과적 출판을 돕기 위해 기획, 출판, 마케팅 일원화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2023년 대한민국소비자만족도 1위를 수상했으며, 구글AGT 공식 파트너로 활동하고 있다.

웹사이트: https://festbook.co.kr

연락처

페스트북
마형민 대표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제공자가 작성해 뉴스와이어 서비스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와이어는 제공기관의 투명성을 확인하고 뉴스 내용의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원은 이 회사와 관심 분야의 보도자료를 메일과 RSS로 무료 구독할 수 있습니다. 구독하기>

뉴스 제공페스트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