센드버드, 오픈소스 LLM ‘라마2’ 연동으로 기업고객의 선택지 늘려

기업 정보 누출 걱정없이 생성형 AI를 안전하게 활용할 수 있도록 지원

2023-10-23 09:00
성남--(뉴스와이어)--센드버드는 23일 메타(Meta)의 오픈소스 대형언어모델(LLM) ‘라마2(Llama2)’를 자사 AI 기반 커뮤니케이션 플랫폼에 연동했다고 발표했다. 기존 챗GPT와 팜2(PaLM-2)에 이어 라마2까지 지원하게 됨으로써 업계 최초로 기업들이 자체 운영전략과 보안 선호도에 따라 선택적으로 생성형 AI 챗봇 기능을 활용할 수 있도록 지원하게 됐다.

메타의 라마2는 몇 십억 개의 단어로 훈련되고, 누구나 필요에 맞게 무상으로 이용할 수 있는 오픈소스 LLM이다. 오픈소스 LLM의 경우 이용자가 시스템 구성, 훈련방식, 사용형태를 정확히 이해하면 자체 필요에 맞게 LLM 활용방식을 결정할 수 있다. LLM을 훈련시키는 과정에서 기업의 민감한 정보가 외부에 누출되거나 악용될 위험을 방지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이는 시스템에 대한 신뢰를 높일 뿐 아니라 데이터 이용 관련 윤리적 기준과 법규를 준수하는 데도 도움이 된다.

센드버드는 기업고객들에게 오픈소스 LLM인 라마2 이용 옵션을 제공함으로써 센드버드 서버 내 기업 데이터의 안전성을 보강하고 자료 누출이나 무단 접근 위험을 감소시킬 것이라고 기대했다. 기업 고객들을 위해 라마2를 미세조정할 수 있는 기술을 개발, 고유의 데이터를 보호하면서도 LLM 성과를 향상시킬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센드버드 김동신 대표는 “라마2 연동으로 고객들에게 생성형 AI 활용을 위한 다양한 선택과 유연성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며 “기업, 금융기관, 자영업 등 센드버드의 다양한 고객들이 자신들의 고객과 소통할 때 언제나 가장 최신의 유용한 도구를 사용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라마2가 탑재된 센드버드의 AI 챗봇은 10월 20일부터 배포 중이며, 웹과 모바일 앱에서 사용 가능하다. 센드버드 웹사이트의 관련 페이지에서 보다 자세한 정보를 얻고, 직접 체험할 수 있다.

글로벌디지털혁신네트워크의 멤버사인 센드버드는 글로벌 1위 기업용 채팅 솔루션을 제공하는 기술기업으로, 채팅/음성통화/영상통화/관리 데스크를 포함하는 연동 커뮤니케이션 플랫폼을 제공하고 있다. 센드버드는 다양한 앱과 웹사이트가 신속하게 채팅/음성/영상통화 기능을 도입하고 안정적으로 사용하도록 API를 제공하고 있으며, 매월 70억 건 이상의 메시지를 지원한다. 센드버드의 주요 해외 고객사로는 라쿠텐(Rakuten), 페이페이(PayPay), 에어아시아(AirAsia), 레딧(Reddit), 힌지(Hinge), 페이티엠(Paytm) 등 다양한 유니콘 기업이 있으며, 대한민국에서는 SSG.com, KB국민은행, 배달의민족 등이 센드버드 기술을 활용하고 있다. 센드버드는 실리콘밸리 최고의 VC들로부터 누적 2억달러의 투자를 유치했으며, 현재 본사는 미국 실리콘밸리에 있다.

글로벌디지털혁신네트워크 소개

글로벌디지털혁신네트워크는 세계 각국의 투자 기관 및 혁신 기술 스타트업 육성 기관과 협력해 유망한 한국 스타트업의 글로벌 진출을 지원하고 있다. 2013년 9월 개소 이후 1만9000여 건 이상의 해외 진출 전문 컨설팅 서비스를 지원해왔으며, 1200여 건에 달하는 해외 지식재산권 출원, 800여 건에 달하는 해외사업 계약·제휴, 120건의 해외법인 설립을 지원했다.

센드버드 웹사이트: https://sendbird.com/

웹사이트: http://www.gdinfoundation.com

연락처

글로벌디지털혁신네트워크
홍보팀
이종민 팀장
031-8039-6726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제공자가 작성해 뉴스와이어 서비스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와이어는 제공기관의 투명성을 확인하고 뉴스 내용의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원은 이 회사와 관심 분야의 보도자료를 메일과 RSS로 무료 구독할 수 있습니다. 구독하기>

뉴스 제공글로벌디지털혁신네트워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