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금융, 금융회사 중 유일하게 KCGS ESG 평가 4년 연속 전 부문 A+등급 획득

한국ESG기준원 ESG평가에서 4년 연속 전 부문 A+등급 획득해 ESG경영 선도기업으로 입지 굳혀

탄소 중립 추진, 성별 다양성 확대, 모범적인 지속가능경영 체계 구축 등 ESG 모든 부문에서 성과 인정받아

KB국민은행을 포함한 전 계열사가 기업과 사회의 ‘지속 가능한 성장’을 위해 ESG 경영 실천에 앞장서

뉴스 제공
KB금융그룹 코스피 105560
2023-10-27 10:37
서울--(뉴스와이어)--KB금융그룹(회장 윤종규)은 27일 한국ESG기준원(이하 KCGS, Korea Institute of Corporate Governance and Sustainability)이 발표한 ‘2023년 KCGS ESG 평가 및 등급 공표’에서 금융회사로서는 유일하게 4년 연속 ESG 통합등급 및 환경(E)·사회(S)·지배구조(G) 전 부문에서 A+ 등급을 획득했다.

KCGS는 국내 대표적인 ESG 평가기관으로 2011년부터 국내 기업의 ESG 수준을 평가해 ESG 등급을 공개해왔다.

KB금융은 ‘전사적 환경경영 체계 구축 및 내재화’, ‘다양성 목표 수립 및 성과 공개’, ‘그룹 안전· 보건정책 및 사회공헌정책 구축’, ‘이사회 중심의 ESG경영 추진’ 등 ESG 전 부문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음으로써 국내 최고 수준의 ‘ESG 경영 선도기업’임을 입증했다.

KB금융이 4년 연속 전 부문 A+ 등급을 획득한 배경은 KB국민은행을 비롯한 전 계열사가 ESG경영 실천에 역량을 집중하고 ESG 각 부문별로 가시적인 성과를 창출했기 때문이다.

우선 ‘환경 부문(Environmental)’에서는 기후변화 대응을 위해 탄소중립 추진 전략 ‘KB Net Zero S.T.A.R.’와 ESG 투자전략인 ‘Green Wave 2030’을 적극적으로 이행하고, 탄소배출량 실적 및 목표 등의 환경 정보를 이해관계자들에게 투명하게 공개한 점 등이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KB금융은 TCFD 보고서를 통해 기후 위기 극복을 위한 KB의 위험 요인과 기회 요인을 분석하고 탄소중립 목표 이행 현황을 공개해 왔다.

또한 ‘사회 부문(Social)’에서는 다양성 가치를 실현하고 포용적 문화를 구축하기 위한 그룹 중장기 추진 전략인 ‘KB Diversity 2027’의 추진 목표별 성과를 체계적으로 관리한 노력 등이 인정받았다. KB금융그룹은 성별 다양성 확대를 위해 국내 금융지주사 최초로 3인의 여성 사외이사를 선임하고 그룹 내 여성인재 양성을 위한 특화 프로그램인 ‘WE STAR 제도’를 운영하는 등의 지속적인 노력을 펼치고 있다.

‘지배구조 부문(Governance)’에서 KB금융그룹은 사외이사 7인, 상임이사 1인, 비상임이사 1인으로 구성된 이사회 내 ‘ESG위원회’를 중심으로 모범적인 지속가능경영 체계를 구축했다. 특히 KB금융은 견고하고 투명한 사외이사 선임 프로세스와 리스크관리위원회·감사위원회 등의 이사회 운영 부분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한편 KB금융그룹은 3월 발표한 2022년 MSCI ESG평가에서 국내 금융회사 최초이자 유일하게 최상위 AAA 등급을 획득해 글로벌 ESG경영 선도 금융그룹으로서의 입지를 굳건히 한 바 있다. AAA 등급은 글로벌 198개 은행산업 기업 중 상위 약 6%에 해당하는 기업만이 획득할 수 있는 최상위 등급이다.

웹사이트: http://www.kbfg.com

연락처

KB금융그룹
브랜드 전략부
김진옥 차장
02-2073-7837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제공자가 작성해 뉴스와이어 서비스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와이어는 제공기관의 투명성을 확인하고 뉴스 내용의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원은 이 회사와 관심 분야의 보도자료를 메일과 RSS로 무료 구독할 수 있습니다. 구독하기>

뉴스 제공KB금융그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