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티스, 첫 엘리베이터 판매 170주년 맞아… CEO 주디 막스 “풍부한 유산에 자부심”

창업자 엘리샤 오티스 ‘안전 브레이크’ 발명, 도시 수직적 확장 이끌어

미국 코네티컷주 주지사 ‘오티스 엘리베이터의 날’ 선포

뉴스 제공
오티스 엘리베이터 코리아 뉴욕증권거래소 OTIS
2023-11-03 10:24
서울--(뉴스와이어)--오티스 월드와이드(이하 오티스)가 창사 170주년을 맞은 가운데 CEO 겸 이사회 의장 주디 막스(Judy Marks)가 혁신을 거듭해온 오티스의 역사에 자부심을 내비쳤다.

오티스는 엘리베이터 및 에스컬레이터 제조, 설치, 서비스 분야의 글로벌 기업이다. 특히 창업자 엘리샤 오티스(Elisha Graves Otis)가 안전 브레이크를 발명해 엘리베이터 상용화에 앞장선 기업으로서 업계 내 선도적 위치를 점하고 있다.

안전 브레이크의 등장은 ‘도시의 수직적 확장’이라는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했고, 그 결과 초고층 건물(Skyscraper)이라는 개념이 생겨났다. 엘리샤 오티스의 뜻을 이어받은 오티스는 혁신을 거듭하며 엘리베이터 기술을 고도화했고, 이와 함께 전 세계 랜드마크·공항·아파트·오피스 단지 등 초고층 건물의 보급이 이뤄졌다.

오티스는 이에 그치지 않고 엘리샤 오티스의 비전을 꾸준히 실현하고자 획기적인 제품 개발에 몰두하고 있다. 그중 하나가 사물 인터넷( IoT) 기반 최첨단 원격 관리 서비스 ‘오티스 원(Otis ONE™)’으로, 실시간 승강기 상태와 선제적 유지 관리 등을 고객에게 제공한다. 오티스 원은 디지털 커넥티드 엘리베이터 ‘젠쓰리(Gen3™)’ 및 ‘젠360(Gen360™)’에 기본적으로 탑재돼 있다.

주디 막스는 170주년 기념사를 통해 “우리는 오티스의 풍부한 유산에 큰 자부심을 느끼고 있으며, 앞으로 수십년간 전 세계 모빌리티 수요에 생길 변화와 우리의 미래에 집중하고 있다”면서 “엘리샤 오티스가 꿈꾸던 것 이상으로 업계를 발전시키고 있는 전 세계 임직원의 혁신과 야망에 기대가 크다”고 밝혔다.

한편 오티스 본사가 자리한 미국 코네티컷주의 네드 레이몬트(Ned Lamont) 주지사는 오티스 170주년을 기념해 2023년 9월 20일을 ‘오티스 엘리베이터의 날’로 선포했다.

오티스 엘리베이터 코리아 소개

오티스는 엘리베이터 및 에스컬레이터 제조, 설치, 서비스 분야의 세계적인 선도 기업이다. 오티스는 사람들이 더 높고, 더 빠르고, 더 스마트한 세상으로 연결되면서 발전할 수 있도록 하고 있으며, 매일 20억명의 사람을 이동시키고 있다. 전 세계적으로 약 220만대의 고객 승강기를 유지 관리하고 있으며, 이는 업계 최대의 서비스 포트폴리오 규모다. 세계적으로 유명한 건물, 교통 중심지, 상업 시설을 포함해 사람들이 이동하는 곳이라면 어디에서든 오티스 제품을 찾을 수 있다. 본사는 미국 코네티컷주에 있으며, 전 세계적으로 4만1000여 명의 현장 엔지니어를 포함한 6만9000여 명의 직원이 오티스에 근무하고 있다. 이들은 200개가 넘는 국가 및 지역에서 최선을 다해 고객과 승객들의 원활한 이동을 지원하고 있다. 더 자세한 내용은 오티스 엘리베이터 코리아 홈페이지를 방문하거나 소셜 미디어 채널, 네이버 블로그, 링크드인, 인스타그램, 페이스북, 트위터 계정을 통해서 확인할 수 있다.

웹사이트: https://www.otis.com/ko/kr/

연락처

오티스 엘리베이터
홍보팀
심언경 과장
02-6007-3083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제공자가 작성해 뉴스와이어 서비스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와이어는 제공기관의 투명성을 확인하고 뉴스 내용의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원은 이 회사와 관심 분야의 보도자료를 메일과 RSS로 무료 구독할 수 있습니다. 구독하기>

뉴스 제공오티스 엘리베이터 코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