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통상자원부-KOTRA, 9일부터 이틀간 ‘글로벌 넷제로 커넥션’ 개최

방글라데시 등 10개국과 온실가스 국제감축 협력 논의 및 상담회 개최

뉴스 제공
KOTRA
2023-11-10 06:00
서울--(뉴스와이어)--산업통상자원부(장관 방문규)와 KOTRA(사장 유정열)는 9일부터 10일까지 이틀간 ‘글로벌 넷제로 커넥션 인 코리아’ 행사를 열었다. 방글라데시, 인도네시아, 태국 등 10개국과 온실가스 감축 협력 체계 구축을 논의하고 우리 기업의 온실가스 감축사업 발굴을 지원했다.

이번 행사에서는 10개국 온실가스 감축 담당 정부 관계자가 참석해 한국과의 감축 협력 체계 구축방안을 협의했다. 산업통상자원부와 KOTRA는 이번 달 말부터 열리는 제28차 유엔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COP28)에서 이번에 참가한 국가들과 양자협력 후속논의를 진행할 예정이다.

정부 간 채널 협력뿐만 아니라 기업이 참여할 수 있는 프로그램도 진행됐다. 9일에는 각국 참가자가 국가별 온실가스 감축활동 수요를 공유했고, 녹색기후기금(GCF), 국제재생에너지기구 (IRENA), 유엔산업개발기구(UNIDO), 한국개발연구원(KDI) 등 온실가스 국제감축 관련 국제기구 및 연구기관이 참석해 온실가스 국제감축 협력 사례를 각국 정부와 기업에 전파해 해외정부·기업 관계자의 박수를 받았다.

10일에는 온실가스 국제감축 분야 기업 40개 사가 해외정부·기업 27개 사와 신규 온실가스 국제감축사업을 발굴하는 ‘파트너링 상담회’가 120여 건 이상 열려 국제감축 분야 기업들의 높은 사업수요를 확인했다.

이 행사에 참석한 산업통상자원부 김완기 무역투자실장은 “이번 행사를 계기로 2030년 국가 온실가스 감축목표(NDC) 달성과 우리 기업의 온실가스 국제감축사업 활성화를 위해 온실가스 국제감축사업 지원을 확대하겠다”며 “앞으로도 양자협력 체계 구축에 더욱 박차를 가하겠다”고 밝혔다.

KOTRA 정외영 본부장은 “올해 처음으로 개최한 ‘글로벌 넷제로 커넥션’이 우리나라와 주요 협력국 간의 온실가스 국제감축 교류 플랫폼으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매년 지속적으로 행사를 개최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KOTRA는 산업통상자원부, 한국에너지공단과 3750만톤에 달하는 국외감축 부문 온실가스 감축목표 달성을 위해 2월부터 온실가스 국제감축 시범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9월에는 4개 사업을 선정했고, 내년에는 우리 기업의 국제감축사업을 확대 지원할 예정이다.

웹사이트: http://www.kotra.or.kr

연락처

KOTRA
온실가스국제감축팀
박준규 팀장
02-3460-7490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제공자가 작성해 뉴스와이어 서비스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와이어는 제공기관의 투명성을 확인하고 뉴스 내용의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원은 이 회사와 관심 분야의 보도자료를 메일과 RSS로 무료 구독할 수 있습니다. 구독하기>

뉴스 제공KOTR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