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전선 3분기 누적 영업이익 591억, 전년 연간 영업이익 돌파

3분기 영업이익 174억으로, 전년 동기 대비 531% 증가

모든 지표에서 성장, 실적 호조세 연말까지 계속 이어질 전망

미국, 유럽, 중동 등 주요 시장에서 고부가가치 프로젝트 수주

뉴스 제공
대한전선 코스피 001440
2023-11-14 15:02
안양--(뉴스와이어)--대한전선이 2023년도 3분기 경영 실적을 발표했다. 전년 대비 큰 폭으로 성장하며, 상반기의 실적 호조세를 이어갔다.

대한전선(대표이사 송종민)은 연결 재무제표 기준으로 3분기 매출 6300억원, 영업이익 174억원을 달성했다고 14일 공시했다. 매출은 전년 동기 5688억원에서 11%, 영업이익은 28억원에서 531% 증가한 실적이다. 당기순이익도 122억원을 기록해 작년 3분기 83억원에서 47% 확대됐다.

3분기 누적 매출은 2조883억원, 영업이익은 591억원으로, 작년 동일 기간과 비교해 각각 16%, 107% 개선됐다. 당기순이익은 343억원으로 전년 97억원에서 254% 증가한 성과다.

상반기에 이어 3분기 실적까지 상승하면서, 대한전선의 3분기 누적 영업이익은 지난해 연간 영업이익인 482억원을 22% 이상 넘어섰다. 당기순이익도 지난해 연간 218억원에서 57% 이상 성장한 성과를 냈다. 하반기로 갈수록 실적이 개선되는 전선업의 특성을 감안하면 연말까지 실적 호조세를 이어갈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실적 상승의 주요 요인은 신규 수주 확대 및 기(旣) 확보한 수주 잔고의 매출 촉진으로 분석된다. 대한전선은 미국과 유럽, 중동 등 인프라 투자가 확대되고 있는 주요 지역에서 대규모 전력망 사업을 수주하며, 고부가가치 프로젝트 위주로 수주 잔고를 늘려왔다. 올해에는 독일, 바레인에서 초고압 케이블을 수주하며 신규 시장 개척에 성공했다.

특히 미국에서는 지난해 진출 이후 처음으로 3억달러의 수주고를 올리며, 실적 상승을 견인했다. 실제로 올해 미국 법인(T.E.USA)은 3분기 누적 매출 2089억원을 기록하며 지난해 대비 43% 이상 성장했다.

웹사이트: http://www.taihan.com

연락처

대한전선
홍보팀
김용건 대리
02-316-9293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제공자가 작성해 뉴스와이어 서비스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와이어는 제공기관의 투명성을 확인하고 뉴스 내용의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원은 이 회사와 관심 분야의 보도자료를 메일과 RSS로 무료 구독할 수 있습니다. 구독하기>

뉴스 제공대한전선